2019.01.10 (목)

  • 흐림동두천 -2.6℃
  • 구름많음강릉 5.1℃
  • 흐림서울 -1.0℃
  • 흐림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3.4℃
  • 구름많음부산 5.3℃
  • 구름많음고창 3.2℃
  • 흐림제주 6.8℃
  • 구름많음강화 -0.2℃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4.0℃
  • 구름많음경주시 4.7℃
  • 구름많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뉴스

인천시, 2021년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유치 확정

- 67개국 전 세계 신경외과 전문의, 뇌과학자 등 1,000명(외국인 600명) 참석, 인천 ‘국제회의 특별시’박차 -

[인천/이광일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2021년 제19세계정위기능신

경외과학회의 국내 개최지로 인천(송도)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주최로 20216월 중 4일간 열릴 예정이다. 67개국의 신경외과

전문의, 뇌공학자, 뇌과학자 및 연구기관 및 연관기업 관계자 등 약 1천여명이 참석하는 국제행사이다.

* 세계정위기능외과학회는 1961년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창립됐다. 파킨슨병, 뇌전증(간질), 치매, 통증, 정신

질환 등 난치성 신경계 질환 치료분야 발전을 위해 세계 신경외과 전문의를 중심으로 다양한 기초 뇌과학

분야의 석학들이 포함되어 있다.

* 격년제로 개최되는 학회로서 201717차 베를린 세계학회에는 총 67개국에서 1천여명이 넘는 신경외

과 전문의, 뇌공학자, 뇌과학자 등이 참여했으며, 500여명에 달하는 연구기관 및 연관기업 관계자도 동참

했다. 오는 6월에는 뉴욕에서 18차 세계학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한국인 최초로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회장에 선임된 장진우 연세의대 교수는 세계학회의 한국 개

최를 통해 최근 급부상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신경외과의 발전된 모습을 세계에 널리 알리겠다는 포부를 밝

혔다. 그는 이어서“2021년 세계학회 개최가 최근 엄청난 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최첨단 뇌과학, 뇌공학과

의 접목과 융합에 힘입어 아직까지 해결 못한 인류의 가장 큰 숙제 중 하나인 파킨슨병, 치매, 뇌암 등

과 같은 난치성 신경계 질환 극복의 단초를 찾고 새로운 치료 기술과 접목되는 인류 역사에 공헌하는

획기적인 교류의 장이 될 수 있을 이라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와 관련해서 김인수 마이스산업과장은 한국 최초로 개최되는 최첨단 의료 분야인 정위기능신경외과 분야

세계학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차원에서 재정지원은 물론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했다. 이어송도컨벤시아 2단계 확장으로 대규모 국제행사가 가능한 국제회의시설과 송도 국제회의복합지구

등 국제회의에 최적화된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우리시는 국제회의 특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2020 ADB 연차총회등 대규모 국제회의가 지속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다라고 강조

했다.

 

 

 

회의개요

 

 

 

 

 

 

 

 

 

 

 

회 의 명 : 2021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The 19th Biennial Meeting of the World Society for Stereotactic & Functional Neurosurgery, WSSFN 2021 )

개최시기 및 장소 / 주기 : 2021620-23(4일간), 송도컨벤시아 / 격년

참가 예상규모 : 67개국 총 1,000(외국인 700명 예상)

국제 주최단체 : 세계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WSSFN)

- 세계학회가 직접 주최

과거대회 : 2019(미국 뉴욕), 2017(독일 베를린), 2013(일본 도쿄) 2009 (캐나다 토론토)

 


배너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을 위한 사회적 공론화 본격 시작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가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 결정기준 추가.보완 등 제도개선을 위한 릴레이 토론회를 1월 중에 연속하여 개최한다. 1월 10일(15:00, 프레스센터) 전문가 토론회를 시작으로, 1월 16일 전문가 및 노사 토론회, 1월 24일 대국민 토론회가 예정되어 있다. 앞서 1월 7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브리핑을 통해, 31년만의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을 위한 논의 초안을 발표한 바 있다. 최저임금 결정과정의 합리성과 객관성, 공정성을 높이기 위한 개편 논의 초안의 핵심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ILO 국제기준 등을 반영하여 최저임금 결정기준을 추가.보완함으로써, 근로자의 생활보장과 고용.경제 상황을 보다 균형 있게 고려 ② 결정기준을 토대로 통계분석, 현장 모니터링 등을 통해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최저임금 상.하한 구간 설정 ③ 공익위원의 추천에 있어 정부 단독 추천권을 폐지하고, 추천권을 국회 또는 노사와 공유 이번 토론회에서는 개편 논의 초안을 중심으로, 최저임금 제도개선 필요성과 다양한 대안에 대한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릴레이 토론회의 첫 출발이 될 1월 10일 전문가 토론회에서는 권순원 숙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