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29.0℃
  • 흐림서울 28.1℃
  • 흐림대전 29.6℃
  • 구름조금대구 30.7℃
  • 구름조금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31.3℃
  • 구름조금부산 27.6℃
  • 구름조금고창 29.6℃
  • 구름조금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27.1℃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8.5℃
  • 구름많음강진군 29.7℃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조금거제 27.4℃
기상청 제공

의학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방역당국, 코로나 걸렸어도 확진 3개월 후 3차접종 권고
[한국방송/문종덕기자] 방역당국은 18일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력이 있는 경우에도 확진 후 최소 3개월 이후 3차접종까지 권고한다고 밝혔다. 이에 기확진자 3차접종 권고 관련 코로나19 예방접종 실시기준을 변경했다. 이번 조치는 접종차수가 증가할수록 2회감염 발생 위험과 감염 후 사망 진행 위험이 낮은 것으로 확인했기 때문이다. 서울 강서구 부민병원을 찾은 시민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방역당국은 전 국민의 코로나19 누적 감염자 비율이 40%인 가운데 이 중 재감염 비율이 5%를 상회하는 상황에서 최근 감염 이후에도 3차 접종을 통한 면역이득이 있는 것으로 확인했다. 또 국내 감염자 분석 결과, 접종차수가 증가할수록 2회감염 발생 위험과 감염 후 사망 진행 위험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국외 연구 결과에서도 감염이력자 중 3차접종자가 미접종 및 2차접종자에 비해 감염예방효과가 20%이상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방역당국은 그동안 감염이력이 있는 경우 2차접종까지 권고하고 3·4차접종은 희망하는 경우 접종할 수 있다고 안내했지만, 앞으로는 확진 후 최소 3개월 이후로 3차접종을 권고한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자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