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13.9℃
  • 구름많음강릉 7.8℃
  • 맑음서울 12.1℃
  • 황사대전 14.3℃
  • 맑음대구 18.5℃
  • 맑음울산 12.2℃
  • 황사광주 12.4℃
  • 맑음부산 15.4℃
  • 맑음고창 9.4℃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1.4℃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5.4℃
  • 맑음강진군 13.0℃
  • 구름조금경주시 12.3℃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환경

전체기사 보기

창녕군, 우포늪 일원 환경정화활동 대대적 추진

[창녕/박기택기자]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봄을 맞아 지난 3월 2일부터 4월 2일까지 우포늪과 토평천 일대 환경정화활동을 한 달간 집중적으로 실시해 쓰레기 45t을 수거했다고 밝혔다. 이번 환경정화활동에는 우포늪 관리단 4명이 지난 3월 2일부터 매일 수거를 했으며, 지난 3월 23일에는 생태관광과 직원과 ㈔창녕우포생태관광협회 등 32명이 참여해 겨우내 묵은 쓰레기 6t을 수거한 바 있다. 우포늪 주변에 방치된 쓰레기는 주로 낚시꾼들이 버리고 간 생활쓰레기와 농민들의 영농활동 후 버려진 폐자재 등이다. 군은 우포늪 인근 토평천 등에 다량의 쓰레기로 인한 수질오염과 경관 훼손을 예방하기 위해 매년 집중적으로 환경정화활동을 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추진하지 못했던 봄맞이 정화 활동과 병행해 우포늪으로 유입되는 주요 하천에 인접한 읍면도 동참하고 있다. 앞으로도 우포늪과 토평천 등 우포늪으로 유입되는 지류하천의 풀이 자라기 전인 4월 중순까지 집중적으로 쓰레기를 수거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우포늪 야외화장실 8개소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매주 2회 이상 방역 등 화장실 청소를 시행하고 있다. 한정우 군수는 "봄맞이 야외 상춘객이 증가하고 있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정부 "코로나19, 단기간내 종식 가능성 거의 없다" 공식 표명
[한국방송/박기택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이 단기간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공식 표명했다. 최소 몇 개월에서 몇 년까지 소요될 수도 있다고 보고 일상과 방역을 조화시키는 장기 방역전에 돌입할 모양새다.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은 4일 정례브리핑에서 "지난해 12월 말 코로나19라는 새로운 감염병이 발견된 이후 3개월간 인류는 점점 더 많은 사실을 알아가며 지식을 쌓고 있는 중"이라며 "현재 전 세계의 의·과학자들과 각국의 정부가 동의하는 사실 중 하나는 코로나19와의 싸움은 상당한 장기전이 될 것이라는 점"이라고 말했다.그는 특히 "이 싸움은 단기간에 종식될 가능성이 거의 없으며 짧게는 몇 개월에서 몇 년을 예상하는 학자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정부는 3월 22일부터 15일간 실시하기로 했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를 2주간 연장하여 4월 19일까지 계속한다고 발표했다. 특히 2주간 추가적인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통해 신규 확진자 50명 이내,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사례 5% 미만 등 목표를 다시 세웠다.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을 결정한 이유는 세계적인 대유행과 함께 국내에서도 아직까지 집단 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