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6 (토)

  • -동두천 -8.8℃
  • -강릉 -5.2℃
  • 맑음서울 -7.6℃
  • 구름조금대전 -4.8℃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2.2℃
  • 광주 -3.2℃
  • 맑음부산 -1.9℃
  • -고창 -4.0℃
  • 제주 2.5℃
  • -강화 -6.6℃
  • -보은 -6.2℃
  • -금산 -5.6℃
  • -강진군 -3.5℃
  • -경주시 -2.9℃
  • -거제 -0.5℃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한·중 정상, 한반도 4대원칙 합의

한반도 전쟁 불가, 비핵화, 북 문제 평화적 해결, 남북관계 개선

[한국방송/진승백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14일 ▲한반도에서의 전쟁 불가 ▲한반도 비핵화 ▲북한 문제의 평화적 해결 ▲남북관계 개선 등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4대 원칙에 합의했다. 또한 두 정상은 양자 방문 및 다자 정상회의에서의 회담은 물론, 전화 통화·서신 교환 등 다양한 소통 수단을 활용해 정상 간 핫라인을 구축해 긴밀한 소통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 문 대통령과 시 주석은 이날 오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가진 정상회담에서 이같이 합의했다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중국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후 베이징 인민대회당 동대청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확대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두 정상은 경제·통상·사회·문화 및 인적 교류 등을 중심으로 이뤄져 오던 양국간 협력을 정치·외교·안보·정당 간 협력 등 분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으며, 이를 위해 정상 차원은 물론 다양한 고위급 수준의 전략적 대화를 활성화해 나가기로 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는 물론, 동북아의 평화·안정과 번영을 위해 한·중 양국은 물론, 관련 역내 국가들과의 협력이 필요하다”며 “한-미-중, 한-중-일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