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30 (목)

  • 구름조금동두천 -0.2℃
  • 흐림강릉 5.5℃
  • 구름조금서울 3.2℃
  • 구름많음대전 4.0℃
  • 구름많음대구 4.7℃
  • 흐림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6.1℃
  • 구름많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8.3℃
  • 구름많음강화 2.2℃
  • 흐림보은 2.5℃
  • 구름많음금산 0.9℃
  • 구름많음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4.8℃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7월부터 출국 전 구매한 면세품, 귀국 때 찾는다

입국장 내 면세품 인도장 설치…중소·중견기업 컨테이너 화물 검사비 국가가 부담

오는 7월부터 입국장에도 면세품 인도장이 마련돼 여행객들이 구입한 면세품을 들고 출국할 필요가 없어질 전망이다. 관세청은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020년 달라지는 관세행정’을 29일 소개했다.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입국장 면세점에서 여행객들이 물건을 고르고 있다.(사진=연합뉴스)이에 따르면 7월 1일부터 입국장 내 면세품 인도장 제도가 도입된다. 지금까지는 면세품 인도장이 출국장에만 있어 여행객은 구매한 면세품을 출국 시 찾아 휴대한 채 나갔다가 귀국해야 했다. 관세청 관계자는 “입국장 내 면세품 인도로 여행객의 편의를 제고하고 해외 소비가 국내 소비로 전환되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7월 1일부터 중소·중견기업의 컨테이너 화물 검사비용을 국가가 부담한다. 기존에는 세관검사장에 반입되는 컨테이너 화물의 검사비용을 수출입 화주인 중소·중견기업이 냈으나 기업 부담을 덜어주는 차원에서 정부가 예산 범위 안에서 대신 내도록 규정을 바꿨다. 중소·중견기업 보세공장에서 물품의 제조·가공을 위해 수입하는 기계와 장비에 대해서는 관세를 경감해주기로 했다. 기존에는 경감 대상이 아니었다. 또 오는 4월 1일부터 수입신고 수리 물품의 품목분류가 달라져 관세를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