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월)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5.0℃
  • 흐림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6.0℃
  • 흐림광주 25.0℃
  • 흐림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2℃
  • 흐림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3.0℃
  • 흐림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6.1℃
  • 구름많음경주시 23.9℃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국회

김도읍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9억 5천만원 확보 

 - 주민 생활체육시설 및 안전시설물 등 북구·강서구 지역 8개 사업 예산 확보
김도읍 의원,“지역의 숙원사업 해소로 주민 편익 증대 및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 기대”

[한국방송/문종덕기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김도읍(부산 북구·강서구(), 자유한국당) 의원은 “지역 숙원사업인 ▲대저생태공원 다목적 잔디광장(파크골프장) 조성 ▲신호공원 운동장 정비(인조잔디 교체) ▲화명생태공원 진입 지하보도 정비 ▲ 와석초  과속단체카메라 설치 ▲화곡·금곡 취약지역 방범용 CCTV 설치 ▲강서고등학교 일원 하수관 정비 ▲송정지구 산사태 위험지 정비 사업 등의 해결을 위해 행정안전부로부터  29 5천만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 9 밝혔다.

 

<대저생태공원 다목적 잔디광장 조성> 사업은 현재 추진 중인 18 규모의 ‘대저생태공원 파크골프장 사업 확장 사업으로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강서지역의 파크골프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국비 4억원을 투입해 18홀을 추가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지난 상반기에도 특별교부세를 신청하였으나, 사전절차 미이행 문제로 예산 확보에 제동이 걸린  있다. 이에 김도읍 의원은 예산확보가 무산된 직후부터 최근까지 사전절차 이행을 위해 국토부, 문화재청, 행안부, 낙동강관리본부  관계기관과 지속적인 협의를  끝에 결실을 맺게 되었다.    


<신호공원 운동장 정비> <대저생태공원 다목적 잔디광장 조성> 사업과 함께 상반기에 이어 재도전을 통해 어렵게 특별교부세를 확보한 사업이다.

 

신호지역 축구 동호인들의 요청으로 노후된 신호구장 시설이용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국비 5억원을 확보해 인조잔디를 교체한다.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  가장  비중을 차지하는 <화명생태공원 진입 하보도 일괄 정비>업은  10억원을 투입하여 화명생태공원으로 진입할  있는 지하보도의 디자인  시공  바닥 공사  경관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화명생태공원을 이용하는 북구 주민의 안전성과 공원 접근성을 높여 생태공원 이용 활성화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의원은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로 주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여가활동을 즐길  있는 환경을 조성하게 되어 지역 생활체육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대된다 말했다. 또한,  의원은 “여가시설 확충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들의 안전예방 사업도 다수 확보했다 밝혔다.

 

 의원은 “북구 주민들이 지속적으로 제기해  <와석초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화명·금곡 취약지역 방범용CCTV 설치> 위해 각각 국비 1억원, 2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아이들의 통학 안전은 물론 주민들의 심리적 안전감도 크게 증가할 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송정지구 산사태 위험지 정비 15천만원 △강서고등학교 일원 하수관 정비 3억원 △화명2 인도네시아센터 일원 하수관로 정비 3억원   75천만원을 확보해 자연재해에 취약한 북구·강서구 일원을 정비한다.

 

 의원은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지역 곳곳에서 주민들이 요구해온 크고 작은 현안을 다수 해결하게 되어 매우  깊게 생각한다 , “앞으로도 지역 구석구석 산재되어 있는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밝혔다. 


배너

문 대통령 “권력기관 개혁 의지 좌초 안 된다”
[한국방송/문종덕기자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저를 보좌해 저와 함께 권력기관 개혁을 위해 매진했고, 성과를 보여준 조국 장관에게 그 마무리를 맡기고자 한다는 발탁 이유를 분명하게 밝힌 바 있다”며 “그 의지가 좌초되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이 점에서 국민들의 넓은 이해와 지지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조국 법무부장관 등 7명의 장관 및 장관급 인사들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 후 발표한 대국민담화에서 “국민들께 먼저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 이번에도 6명의 인사에 대해 국회로부터 인사청문회경과보고서를 송부 받지 못한 채 임명하게 됐다”며 이 같이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 등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그러면서 “정부는 우리 사회에 만연한 특권과 반칙, 불공정을 바로잡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러나 국민의 요구는 그에서 더 나아가 제도에 내재된 불공정과 특권적 요소까지 없애달라는 것이었다”며 “국민을 좌절시키는 기득권과 불합리의 원천이 되는 제도까지 개혁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 대국민 담화 전문. 오늘 장관 4명과 장관급 위원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