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6 (월)

  • -동두천 9.2℃
  • -강릉 16.8℃
  • 연무서울 10.7℃
  • 박무대전 12.8℃
  • 맑음대구 16.8℃
  • 맑음울산 15.7℃
  • 연무광주 12.9℃
  • 맑음부산 14.8℃
  • -고창 9.0℃
  • 연무제주 13.4℃
  • -강화 3.0℃
  • -보은 9.3℃
  • -금산 9.5℃
  • -강진군 10.7℃
  • -경주시 11.0℃
  • -거제 15.0℃
기상청 제공

뉴스

한-아세안 교류증진, 아세안 언론인 부산 방문!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 아세안(10개국) 언론인 30여명 방문 

외교부 주최, 10. 12.~10. 20. 10개국 30여명 언론인이 방문하는‘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추진 ◈ 부산시(10. 12.~10. 14.), 강릉․평창(10. 14.~10. 17.), 서울(10. 17.~10. 20.) ◈ 시정 현장 및 관광명소 방문 통해 한-아세안 교류 증대 및 글로벌 해양도시 브랜드 홍보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는 외교부 주최로 10월 12일부터 20일까지 아세안 10개국 아세안 10개국 : 브루나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말레이시아, 미얀마,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30여 명의 언론인이 한국을 방문하는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이번 ‘2017.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의 첫 번째 방문지가 부산인 만큼 아세안 언론매체를 대상으로 글로벌 부산을 알리고, 도시 브랜드 제고를 위해 부산의 대표 문화․관관명소를 안내할 예정이다.

 

먼저, 아세안 언론인이 부산에 머무는 동안 ▲아세안문화원 아세안문화원 : 한-아세안 문화·예술·교육 네트워크 활성화 등 국제교류 플랫폼의 역할 수행(해운대구 좌동에 17. 9월 개원)을 비롯 APEC기후센터를 방문하여 한-아세안 협력사업의 성과를 살펴보고, ▲BIFF영화제 및 FLY영화제 FLY(Film Leaders Incubator Film Festival)영화제 : ‘차세대 영화인재 육성사업’(한-아세안 협력사업)‘ 의 하나


개막식에 참석해 ‘문화로 하나되는 아시아’를 향해 한 걸음을 더 가까이 다가갈 전망이다. 그 외 ▲바다를 중심으로 한 자연 절경(송도·해운대·광안리·기장 등)과 함께 누리마루, 용두산 공원(부산타워), 국제시장(609 청년몰), F1963(舊 고려제강) 등 주요 관광명소를 찾아 글로벌 해양 관광도시 부산의 매력을 직접 체험해 볼 예정이다.

 

부산시 박우근 대변인은 “2017년은 아세안 창설 50주년 및 한-아세안 문화교류의 해인 만큼, 이번 행사가 가지는 의미가 남다르다”며 “아세안은 부산과 경제분야 뿐만 아니라 관광‧의료‧영상산업 등 다양한 영역의 교류가 확대되고 있는 중요 파트너로 미래 지향적이며 호혜적인 파트너십을 위해 지속적으로 시정 공감대 확산과 외신 네트워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배너

문 대통령 “한·UAE, 100년 내다보는 진정한 형제국가 될 것”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아랍에미리트(UAE)를 공식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모하메드 왕세제와 정상회담에서 중동국가 가운데 최초로 양국 관계를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시켰다”며 “양국은 이제 ‘아크부대’라는 이름처럼 100년을 내다보는 진정한 형제국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아부다비 시내 한 호텔에서 UAE 동포간담회를 갖고 “한국은 UAE에게 동아시아 최고의 협력 파트너이고, UAE는 한국에게 중동지역 최고의 협력 파트너”라며 이같이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아부다비 시내 한 호텔에서 열린 재UAE 동포와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 대통령은 “최근 우리와 UAE 사이에 관련된 뉴스들이 많았다. 왜곡된 보도들이 많아서 혹시나 현지 동포 여러분들이 불안해하지나 않을까 염려가 되기도 했다”며 “두 나라 사이의 우정은 걱정 안하셔도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양국 간의 특사가 오가고, 제가 올해 첫 해외순방지로 UAE를 선택했을 만큼 두 나라 관계는 특별하고 굳건하다”며 “지난 일로 양국은 오히려 더욱 신뢰하는 관계가 됐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모하메드 왕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