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10.4℃
  • 서울 9.8℃
  • 흐림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20.8℃
  • 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4.6℃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3.4℃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20.0℃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국회

시각장애인 웹 접근성 홍보했지만, 정작 설 예매에는 배려 안 한 KTX

기업홍보에는 웹 접근성 준수, 정작 승차권 발권 홈페이지는 시각장애인 배려 안해!
유경준 의원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 모두가 동등한 철도 서비스 누릴 수 있도록 개선 필요”

[한국방송/박기문기자]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의 설 승차권 발매를 위한 온라인 예매 사이트의 공지사항이 웹 표준을 지키지 않아 시각장애인의 ‘디지털 장벽’은 여전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민의힘 유경준 의원(서울 강남병, 국토교통위)이 코레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설 승차권 예매 홈페이지의 사전예매 공지사항은 텍스트가 아닌 이미지로 작성되어 시각장애인을 위한 사전예매에 정작 시각장애인은 정보를 읽을 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고1>

 

시각장애인은 화면낭독 기술을 활용해 화면 속 정보가 텍스트로 작성되어 있으면, 이를 소리로 변환해 정보를 알 수 있다.하지만, 대체 텍스트가 누락된 이미지로 정보가 작성되어 있으면 화면낭독 기술을 적용할 수 없어 정보를 인지하지 못하는 실정이다.이에 방송통신표준심의회에서는 장애인도 웹 콘텐츠에 충분히 접근할 수 있도록 대체 텍스트 입력 등 웹 접근성 지침 준수를 권고하고 있다. <※참고2>

 

그러나, 작년 하반기 코레일의 모든 공지사항(109건)이 이미지로 작성되었고 그 중 59건(54%)이 대체 텍스트가 누락되어 시각장애인은 읽을 수 없는‘들리지 않는 공지사항’으로 작성되었다. <※참고3>

 

또한, 코레일은 사전예매뿐만 아니라 일반승차권 예매사이트에 대해서도 웹 접근성 지침을 준수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참고4>

 

코레일은 기업홍보 홈페이지는 웹 접근성 품질 인증을 3년간 받아왔으나, 일반승차권 예매 사이트(레츠코레일)는 신규 홈페이지 개발을 이유로 웹 접근성 품질 인증을 획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유경준 의원은 "시각장애인 등 장애인의 승차권 사전 예매 비율 확대는 잘한 일이지만 정작 시각장애인이 예매사이트의 공지사항을 읽지 못한다면 무용지물 아닌가”라며, “앞으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 모두가 동등하게 철도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홈페이지의 웹 접근성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참고1> 2024년 설 승차권 예매 홈페이지 웹 접근성 지침 적용 상세현황

※자료 - 한국철도공사, 유경준의원실 제출자료

 

<참고2> 한국형 웹 콘텐츠 접근성 지침 (KS X OT0003:2022)

※자료 – 방송통신표준심의회, 한국형 웹 콘텐츠 접근성 지침

 

<참고3> 최근 6개월 간 공지사항 배너의 웹 접근성 지침 준수 여부

※자료 - 한국철도공사, 유경준의원실 제출자료

 

<참고4> 코레일 전체 웹서비스의 웹 접근성 품질인증 현황

※자료 - 한국철도공사, 유경준의원실 제출자료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