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수)

  • 구름조금동두천 1.1℃
  • 맑음강릉 5.2℃
  • 구름조금서울 2.2℃
  • 구름많음대전 3.4℃
  • 구름많음대구 4.7℃
  • 구름많음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4.4℃
  • 구름조금부산 6.2℃
  • 구름많음고창 2.0℃
  • 구름많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3℃
  • 구름많음보은 0.5℃
  • 구름많음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5.2℃
  • 구름많음경주시 4.5℃
  • 구름조금거제 3.4℃
기상청 제공

'박기문' 기자의 전체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우리 대한은 완전한 자주독립국임과 민주의 자립국임을 선포한다’
[한국방송/박기문기자]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 이하 보훈처)는 우리나라 최초의 독립선언인 ‘대한독립선언서 선포 103주년 기념식’이 오는 27일(목) 오전 10시 30분, 한국언론재단 국제회의장(20층)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이 선언서는 조소앙 선생이 작성하고 1919년 2월 김교헌 등 39인의 명의로 만주 길림에서 발표했으며, 우리 독립의 근간인 “섬은 섬으로 돌아가고, 반도는 반도로 돌아오게 할 것”등을 요구하고 한일병합의 무효와 무력적 대항을 선포한 내용이다. 이는 2ㆍ8독립선언, 3ㆍ1독립선언과 함께 우리나라 3대 독립선언 중 하나로 평가되고 있으며, 3ㆍ1독립만세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등 항일 독립운동의 기폭제가 되었고, 나아가 세계 약소 민족들에게도 독립의지를 일깨우는 원동력이 되기도 했다. 이번 기념식은 (사)조소앙선생기념사업회(회장 조인래)와 삼균학회(회장 임형진) 주관으로 거행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마련한 가운데 각계인사, 독립운동 단체 대표, 독립유공자 유족 등으로 참석자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행사는 국민의례, 개식사, 대한독립선언서 낭독, 경과보고, 조소앙 선생 약력소개, 기조강연 등으로 진행되고, 이후 ‘조소앙선생 선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