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1 (목)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3.1℃
  • 박무서울 0.2℃
  • 흐림대전 3.2℃
  • 흐림대구 5.6℃
  • 흐림울산 7.4℃
  • 광주 5.9℃
  • 부산 9.5℃
  • 흐림고창 4.5℃
  • 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0.7℃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6.6℃
  • 흐림경주시 7.6℃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창녕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된 고분군서 헌다례제 봉행

 

창녕군(군수 성낙인)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창녕 교동과 송현동 고분군에서 지난달 31일 청솔 선다회, 한국차인연합회 영남협의회 주관으로 헌다례제가 봉행됐다고 밝혔다.

 

이번 헌다례제에는 성낙인 군수와 청솔 선다회, 한국차인연합회 영남협의회 회원과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헌다례는 차를 올려 돌아가신 영령들의 혼을 위로하며, 감사의 뜻을 올리는 전통 다례의식이다.

 

이날 행사는 창녕 교동과 송현동 고분군을 포함한 '가야고분군'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최종등재 결정된 기념의 의미를 담아 조상과 선현에 대한 헌시와 헌무, 헌다례순으로 진행됐다.

 

한국차인연합회 영남협의회 권영숙 회장은 "푸른 잎이 서서히 가을빛으로 물드는 계절,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창녕 교동과 송현동 고분군에서 헌다례제를 개최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성낙인 군수는 "세계유산 창녕 교동과 송현동 고분군에서 헌다례제를 개최하게 됨을 축하드린다"라며 "창녕은 세계유산 등재로 세계가 인정한 역사와 문화의 도시로 거듭나게 됐다"라고 전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