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월)

  •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7.5℃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5.6℃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7.7℃
  • 맑음광주 7.4℃
  • 맑음부산 9.4℃
  • 구름많음고창 5.9℃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6.0℃
  • 구름많음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7.9℃
  • 맑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문화재

전체기사 보기

단기 4353년 음력 개천절 대제전 서울 단군성전에서 개최

단군 왕검께서 고조선을 개국하신 날, 11월 17일 화요일(음력10월3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사직단에서 2020년“단기 4353년 음력 개천절 대제전” 민.관 합동으로 엄수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서울특별시 교육청의 국경일.기념일.명절.절기 계기교육자료집에 “정부경축식 관련행사로써, 개천절 대제전은 5000년 이상 이어져온 거국적인 국가제천의식이므로 누구나 참여하여 배우고 고조선을 개국하시며 역사를 빛낸 선현 단군왕검의 위업을 기리자고 기술되어 있으나, 올해는 코로나19관계로 축소, 음력으로 연기되어 11월 17일(음력 10월3일) 오전11시 부터 오후 12 까지 서울 종로구 사직단 단군성전에서 사단법인 현정회가 주관하고 종로구가 추진하며, 사회적 거리두기와 제한된 인원(50명)만이 참석하여 진행하며, 한민족의 독특한 전통문화에 담긴 조상숭배와 효친사상이 국민인성교육. 공동체의식 함양의 핵심이며 다문화, 다인종 시대에도 부합하는 세계평화와 인류공영이란 뜻에 공감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 개천의 의미는 곧 바로 고조선의 개국만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환국을 이어받은 배달국 환웅께서 처음으로 하늘을 열고 신단수 아래로 내려와 세계최초로 인본주의 정착문화 시대를 여신 단군왕검께 우리나라 민족 정신 .역사. 전통문화의 근원인 천.부.인을 물려주시어,홍익인간·이화세계 통치이념으로 고조선을 개국하여 대한민국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는 역사적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