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3.6℃
  • 맑음강릉 15.7℃
  • 구름조금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4.9℃
  • 구름많음대구 15.9℃
  • 구름많음울산 17.0℃
  • 흐림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9.7℃
  • 흐림고창 14.9℃
  • 흐림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14.6℃
  • 맑음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2.1℃
  • 흐림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국회

강기윤의원“자율방역에 따른 정부지원 확대, 질병청 동의 이끌어내”

- 코로나 재택치료키트, 코로나 신속항원검사(RAT) 검사비, 비대면진료 본인부담금 등에 대한 정부의 지원 대폭 확대해야 -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국회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경남 창원시 성산구, 보건복지위원회 간사)2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자율방역에 따른 정부지원 확대 필요성에 대한 질병청의 동의를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발생 초기에 정부가 자가격리를 하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재택치료키트와 코로나 감염으로 인한 비대면진료비용을 지원했지만, 재택치료키트는 올해 5, 비대면진료비용은 올해 7월부터 정부지원에서 제외되면서 자기 부담 비용이 발생하고 있다.

 

*정부지원 코로나 재택치료키트
- (성인용키트 5) 성인용 해열제, 체온계, 자가검사키트, 의료용 산소포화도측정기, 세척용 소독제
- (소아용키트 4) 소아용 해열제, 감기약 체온계 자가검사키트


특히, 코로나 감염으로 인한 비대면진료의 경우 본인이 진료비용 6600원을 부담하게 되면서, 취약계층 등 일부 국민들 사이에서는 코로나 진료에 부담을 느낄 수 있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강 의원은 정부가 자율방역을 강조하면서, 코로나 방역의 진단과 치료에 필요한 비용과 지원을 뒷받침해 주지 않는다면, 그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면서, “재택치료키트, 코로나 신속항원검사(RAT) 검사비, 비대면진료 본인부담금 등 정부의 지원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백경란 질병청장은 코로나 자율방역에 따른 정부 지원 필요성에 동의한다고 답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건설근로자공제회-우정사업본부-계룡건설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 활성화를 위한 합동 캠페인 실시
[한국방송/박기문기자] 건설근로자공제회(이사장 직무대행 송문현, 이하 ‘공제회’)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손승현, 이하 ‘우체국’), 계룡건설산업(주)(대표이사 한승구, 이하 ‘계룡건설’)는 9월 27일 계룡건설 엘리프 세종 신축공사 현장에서「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협력을 강화하는 공동선언문에 서명하고, 전자카드 현장 발급 캠페인을 실시했다. 공제회와 우체국, 계룡건설은 공동선언문을 통해 건설근로자의 전자카드 발급 및 사용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고 △ 전자카드 현장 발급 지원 △ 전자카드제 홍보·교육 △ 건설근로자의 권익향상 및 복리증진을 위한 제도 홍보 등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계룡건설은 전자카드제 적용 현장 50개소를 운영하며, 지난달 기준 적용 현장에 투입된 연인원만 약 100만 명에 달하는 대형 건설사로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전자카드제를 더욱 성실하게 이행할 예정이다. 특히, 우체국의 촘촘한 오프라인 영업망을 통해 전국 각지의 계룡건설 현장 근로자가 전자카드를 발급받고, 현장에서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할 예정이다. 한편,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는 건설근로자 본인이 남긴 출퇴근 기록으로 퇴직공제금 누락,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