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4.5℃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8.8℃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박준용' 기자의 전체기사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제주 산림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미래 전략 모색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는 산림정책의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고 1950년대 이후 조성된 삼나무 등 인공림 및 제주 산림의 미래가치창조를 위해 12월 2일 제주특별자치도 환경보전국과 함께 ?제주 산림 지속가능 전략을 위한 지역 공동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두 번째 공동개최한 이번 세미나는 국내 산림 분야의 다양한 전문가와 제주도 임업인들이 참석하여 산림자원을 활용한 소득원 발굴 등 제주 숲의 기능 개발과 가치 창출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협력 방안을 강구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고정군 과장(한라산연구부), 김찬수 박사(한라산생태문화연구소), 정규원 회장(한국산림기술인회), 김세현 부장(국립백두대간수목원), 엄창득 박사(국립산림과학원) 등이 주제발표를 진행하였다. 발표자들은 제주 산림의 미래가치를 조망하고 이용을 증진하기 위해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였으며, 특히 삼나무, 곰솔, 편백 등 주요 인공림의 체계적 관리방안을 제시함으로써 지역 맞춤형 산림소득원 창출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제주 산림자원의 실질적인 산업화를 통해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