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24.3℃
  • 흐림서울 16.9℃
  • 흐림대전 19.4℃
  • 구름조금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3.7℃
  • 구름조금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3.6℃
  • 맑음고창 21.8℃
  • 맑음제주 17.4℃
  • 흐림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18.0℃
  • 흐림금산 17.3℃
  • 맑음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뉴스

충남도, 노동자 권익보호 앞장…'충청남도 노동권익센터' 개소

8일 현판식 갖고 노동환경 실태조사 및 제도개선 연구 등 담당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 내 노동자에 대한 권익보호와 효과적인 정책개발 등을 담당할 충청남도 노동권익센터8일 문을 열었다.

 

충남도는 이날 홍성군 성원타워에서 김용찬 행정부지사, 이종화 도의회 부의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남도 노동권익센터개소식을 개최했다.

 

행사는 노동자가 더 행복한 충남의 첫걸음을 주제로 축하영상, 경과보고, 격려사, 현판식 및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문을 연 센터에는 공인노무사 2명을 포함한 노동 관련 전문가 등 7명이 상주할 예정이다.

 

이들은 향후 취약노동자 법률지원 및 권리구제 충청남도 노동환경 실태조사 노동교육 노동존중 홍보 등의 사업을 수행한다.

 

또한 홈페이지(www.cnnodong.net) 및 전화상담(1899-6867)을 통해 임금체불·해고·산업재해 등 다양한 노동 상담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용찬 부지사는 이 자리에서 노동을 존중하는 것이야말로 우리의 삶을 존중하는 것이라며 센터가 노동자의 권익을 위한 시대적 소명을 다하는 충남의 대표기관으로 우뚝 서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방효훈 센터장은 센터는 취약노동자 보호에 집중하고 노동존중사회 실현을 위한 노동정책개발과 실천을 담당할 것이라며, “도내 시군의 비정규직지원센터와 유기적 협력을 통해 노동자가 행복한 충남을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디지털·그린뉴딜…‘한국판 뉴딜’로 코로나 위기 넘는다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정부가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중 하나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개척을 위한 선도형 경제 기반 구축을 앞세웠다. 정부는 1일 발표한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을 통해 코로나19를 계기로 전 분야의 구조적인 변화가 가속화되고 있다는 점에서 미래 선점을 위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를 하반기부터 당장 추진해야 할 과제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선도형 경제 기반 구축을 위한 토대가 될 3대 중점대책을 신속히 추진한다. 그 첫 번째가 한국판 뉴딜의 추진이다. 한국판 뉴딜은 우리 경제를 추격형 경제에서 선도형 경제로 전환해 나가면서 대규모 일자리로 새로운 기회를 열어나가겠다는 지향점을 갖고 있다. 위기극복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대책일 뿐만 아니라 중기적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는 미래 대비 성격도 지닌다. 한국판 뉴딜은 사람 우선의 가치와 탄탄한 고용안전망 디딤돌 위에 2개의 뉴딜축, 즉 디지털 뉴딜과 그린뉴딜이 본격 추진된다. 7개 분야 중 25개의 핵심 프로젝트에 2025년까지 총 76조 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우선 1단계로 즉시 추진 가능한 과제들을 중심으로 2022년까지 31조 3000억 원을 투입, 총 55만 개 일자리를 창출할 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