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5℃
  • 구름조금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3.8℃
  • 구름많음대전 13.8℃
  • 구름조금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조금부산 16.4℃
  • 맑음고창 14.9℃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조금강화 13.6℃
  • 구름많음보은 14.1℃
  • 구름많음금산 14.4℃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조금경주시 16.1℃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포항시 인근 규모 4.6 지진 발생, 원전운전에 영향 없어

원안위, 현장안전점검 착수 및 비상근무체계 유지

[한국방송/김근해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강정민, 이하 원안위)는 금일 05시 03분경 경북 포항시 북구 북서쪽 5km 지점에서 발생한 규모 4.6 지진(기상청 발표 기준)관련, 현재까지 원자력발전소(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 및 연구용 원자로 포함)의 안전에는 이상없음을 확인하였다.

이번 지진의 영향으로 지진경보가 발생하거나 수동정지한 원전은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진앙지에서 42km 떨어져 있는 월성원전은 지진계측값이 지진경보 설정치(0.01g) 미만이어서 계측값이 기록되지 않았으며, 다른 원전에서도 지진경보 설정치 미만으로 기록되었다.

※ 원전 지진경보 설정치(0.01g), 수동정지 설정치(0.1g), 자동정지 설정치(0.18g), 원전설계기준(0.2g)


원안위는 지진발생 직후 국내 가동 중인 모든 원전과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에 대해 긴급 현장 안전점검을 수행하고 있으며,

원안위 본부 및 지역사무소에서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하여 운영하고 있다.

강정민 위원장은 원전 안전점검 및 향후 여진발생 등에 대비하여 상황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하고, 원전 인근지역 주민들에게 안전점검 결과를 공유하는 등 소통을 강화해달라고 당부하였다.


배너

문재인 대통령 국회에 일침
[한국방송/이두환기자]문재인 대통령은 국회가 헌법이 부여한 기본 책무마저 다하지 못한다고 책망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면서 “국회 스스로 추천한 헌법재판관 후보 3명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아직 채택하지 않아 헌법기관 마비사태가 계속되고 있다”면서 국민의 헌법적 권리까지 침해하고 있는 상황을 해소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판문점선언 국회비준 동의도 마찬가지인데, 판문점선언에 이어 역사적인 북미 정상회담, 남북 간의 평양선언 등이 계속되고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등 한반도의 상황이 빠르게 앞으로 나아가고 있지만 국회는 비준 동의안을 상임위에 상정조차 하지 않은 채 제자리에 멈춰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국민이 간절히 바라고 세계가 주목하는 한반도 평화의 새역사를 만드는 일에 국회도 동참해 주시고, 정부가 더 잘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음주운전 교통사고에 대한 우려감도 표명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음주운전 사고는 실수가 아니라 살인행위가 되기도 하고, 다른 사람의 삶을 완전히 무너뜨리는 행위가 되기도 한다”며 “정부는 동승자에 대한 적극적 형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