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1 (일)

  • -동두천 -3.4℃
  • -강릉 -1.4℃
  • 흐림서울 -3.6℃
  • 흐림대전 -0.1℃
  • 구름조금대구 0.8℃
  • 구름많음울산 1.1℃
  • 구름많음광주 0.0℃
  • 구름많음부산 3.3℃
  • -고창 -0.4℃
  • 흐림제주 3.2℃
  • -강화 -4.4℃
  • -보은 -1.6℃
  • -금산 -2.1℃
  • -강진군 1.4℃
  • -경주시 0.4℃
  • -거제 2.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포항시 인근 규모 4.6 지진 발생, 원전운전에 영향 없어

원안위, 현장안전점검 착수 및 비상근무체계 유지

[한국방송/김근해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강정민, 이하 원안위)는 금일 05시 03분경 경북 포항시 북구 북서쪽 5km 지점에서 발생한 규모 4.6 지진(기상청 발표 기준)관련, 현재까지 원자력발전소(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 및 연구용 원자로 포함)의 안전에는 이상없음을 확인하였다.

이번 지진의 영향으로 지진경보가 발생하거나 수동정지한 원전은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진앙지에서 42km 떨어져 있는 월성원전은 지진계측값이 지진경보 설정치(0.01g) 미만이어서 계측값이 기록되지 않았으며, 다른 원전에서도 지진경보 설정치 미만으로 기록되었다.

※ 원전 지진경보 설정치(0.01g), 수동정지 설정치(0.1g), 자동정지 설정치(0.18g), 원전설계기준(0.2g)


원안위는 지진발생 직후 국내 가동 중인 모든 원전과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에 대해 긴급 현장 안전점검을 수행하고 있으며,

원안위 본부 및 지역사무소에서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하여 운영하고 있다.

강정민 위원장은 원전 안전점검 및 향후 여진발생 등에 대비하여 상황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하고, 원전 인근지역 주민들에게 안전점검 결과를 공유하는 등 소통을 강화해달라고 당부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