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5 (금)

  • 맑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16.5℃
  • 구름많음서울 14.1℃
  • 맑음대전 13.6℃
  • 맑음대구 12.3℃
  • 구름많음울산 14.7℃
  • 맑음광주 14.8℃
  • 구름조금부산 15.4℃
  • 맑음고창 12.8℃
  • 구름조금제주 15.2℃
  • 구름많음강화 13.7℃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1.8℃
  • 구름많음경주시 12.2℃
  • 구름조금거제 12.6℃
기상청 제공

알림

고(故) 김사림 소방관, 72년 만에 서울현충원 안장

-1950년 7월 3일 순직… 오는 30일 서울현충원 합동 위패봉안식 거행 -

[한국방송/오창환기자] 1950년 7월 3일, 당시 41세였던 한 소방관은 6.25 전쟁 당시 강원도 춘천에서 북한군의 남침에 대항하여 경찰과 합동작전을 수행하던 중 순직했다. 그의 아내와 어린 4남매에게는 가장의 전사 소식만 전해졌고, 유해는 산골되어 흩어졌다. 순직 경위 조차 알지 못했던 자녀들은 음력 8월 14일을 아버지의 기일로 정하고 제사를 지내왔다. 그렇게 72년이 흘렀다.

 

소방청(청장 직무대리 남화영)은 6.25 전쟁 중 전사한 고(故) 김사림 소방사에 대한 예우를 다하기 위해 오는 30일(수) 11시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리는 합동위패봉안식에 참석해 유족과 함께 첫 참배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현충원 주관으로 거행되는 이날 위패봉안식에는 서울현충원장, 소방청 보건안전담당관, 춘천소방서장, 고(故) 김사림 소방사를 비롯해 군인, 독립유공자 유족 등 150여명이 참석한다.

 

현충관과 고인의 위패가 새겨져 있는 위패봉안관에서 헌화와 분향, 순직 소방인에 대한 경례, 묵념 등 의식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소방청은 국가를 위해 헌신했으나 알려지지 않은‘선배 소방관 묘역 찾기’를 통해 그동안 2명의 전사 소방관*을 찾았고, 지난 7월 수소문 끝에 유족과 연락이 닿아 찾게 된 김사림 소방사의 위패를 11월 30일 유가족의 뜻에 따라 국립서울현충원에 봉안한다.

 

< 선배 소방관 묘역찾기 결과 >

1) 1950년 11월 18일 군경 합동작전 중 순직 고(故) 김영근 소방사, 유해 대전현충원 안장(2006년 11월 27일)

2) 1950년 8월 10일 포항지구 급수지원 중 순직 고(故) 손진명 소방원, 위패 대전현충원 위패봉안실 안장(2022년 8월 8일)

 

고(故)김사림 소방사의 자녀들은 그동안 부친의 유해도 찾을 수 없었고, 순직일과 순직 경위도 알 수 없어 음력 8월 14일을 기일로 정하고 제사를 지내 왔다.

 

고(故)김사림 소방사의 차남 김희수(84세)씨는“지금이라도 소방관으로서 아버지의 이름과 희생을 기억해주니 너무 감사하다”며“어머니와 함께 현충원에 모실 수 있게 되어 바랄 것이 없다”고 전했다.

 

남화영 소방청장 직무대리는“앞으로도 국가와 국민을 위해 자신을 희생한 선배들이 잊혀지지 않도록 국가가 끝까지 기억하는 추모문화를 조성하고 순직소방관에 대한 예우를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조달청, 나라장터 쇼핑몰에 ‘원스톱 스마트 전자계약’ 도입
[한국방송/박기문기자] 나라장터 쇼핑몰에 ‘원스톱 스마트 전자계약’이 도입된다. 다수공급자계약 업무자동화(MSC) 시스템으로 계약처리 기간이 50일에서 5일로 단축됨에 따라 시간과 비용이 대폭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조달청은 다수공급자계약에 원스톱 스마트 전자계약 방식을 적용한 MSC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다수공급자계약은 조달청이 3개 이상 기업과 단가계약을 체결하면 공공기관이 별도 계약체결 없이 쇼핑몰을 통해 쉽게 구매하는 제도다. 조달청은 이를 위해 차선분리대, 진공청소기, 밸브 등 3개 품명을 대상으로 25일부터 우선 시범운영하고 내년에는 100개 품명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그동안 다수공급자계약 시장은 매년 대폭 성장했으나 참여기업들은 복잡한 절차, 많은 준비서류, 담당인력 부족으로 업무 처리 기간이 지연되는 등 불편함을 겪어왔다. 이번에 도입되는 MSC 시스템은 계약심사를 위한 종이서류 제출 생략, 계약절차 간소화 및 계약소요기간 단축 등 조달거래 효율성을 높였다고 조달청은 설명했다. 우선 조달기업은 기존 우편·FAX로 제출하던 공장, 인증, 시험성적서 등 계약심사서류를 외부시스템과 전산연계로 확보한 정보를 활용해 수시로 제출할 수 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