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0.9℃
  • 구름많음강릉 13.3℃
  • 구름조금서울 12.8℃
  • 흐림대전 14.1℃
  • 흐림대구 15.6℃
  • 울산 15.3℃
  • 맑음광주 14.2℃
  • 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2.2℃
  • 흐림제주 17.2℃
  • 맑음강화 11.2℃
  • 흐림보은 13.8℃
  • 구름많음금산 13.5℃
  • 흐림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뉴스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 원전 협력기업 목소리 들어

- 26일,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 원전협력기업 현장간담회 개최,
- 도 차원 경남원전 생태계 복원 방안 수립 및 적극 추진 의지 밝혀

[경남/김영곤기자]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는 26일 창원시 마산합포구 진북면 소재 원자력발전설비 업체인 ㈜삼홍기계에서 도내 6개 사 원전 업계 기업인들과 간담회를 가지고 공장 현장을 시찰하였다.

 

이번 방문은 원전생태계 복원을 위한 도의 정책 의지를 현장에 전달하고, 원전업체 현장의 애로사항을 좀 더 파악하여 도 차원의 원전생태계 복원을 위한 대책을 강구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간담회에서 원전협력 기업인들은 정부의 신한울 3ˑ4호기 건설 신속 재개, 일감 조기 공급, 금융 지원 등의 발표는 기존 업계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한 것으로 매우 고무적으로 본다면서, 신한울 3‧4호기 착공 시까지 업계 유지를 위해 제작물량 선발주 조기 시행과 주계약(한수원-두산에너빌리티) 조기체결을 건의하였다.

 

김 경제부지사는 “정부도 원전 생태계 조속 복원을 위해 최대한 앞당겨서 일감을 공급한다는 계획이며, 원전일감이 협력업체까지 조속히 내려올 수 있도록 산업부나 한수원 등 지속적으로 건의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정부 지원대책과 연계해서 도에서도 원전 협력업체들의 기술, 금융, 수주 등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8월 중으로 유관기관과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소형모듈원전(SMR) 제조기술개발 지원, 원전기업 수요 맞춤형 지원 등 원전생태계 복원계획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어진 ㈜삼홍기계 공장 현장시찰에서는 원자력 관련 부품 및 핵융합발전설비, 생산공장을 살펴보고 현장 근로자 등 업계 관계자를 격려하였다.

 

한편, ㈜삼홍기계는 원자력 관련기기, 진공챔버와 핵융합발전설비 등에 주력하고 있으며 유망 중소기업으로 올해 상반기에 에너지혁신성장펀드 투자를 받은 바 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