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1 (수)

  • 맑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17.1℃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19.2℃
  • 맑음대구 18.1℃
  • 맑음울산 16.5℃
  • 구름많음광주 20.5℃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7.5℃
  • 구름많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3℃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6.0℃
  • 구름많음강진군 18.0℃
  • 맑음경주시 14.1℃
  • 구름조금거제 17.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물놀이·영화·강연…충남도서관서 모두 즐겨요

- 22일부터 한 달간 코로나19로 멈췄던 바닥분수 물놀이장 운영 -
- 이달 말까지 다양한 북캉스 독서문화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어 -

충남도서관이 여름휴가철 북캉스 프로그램과 함께 바닥분수 물놀이장 운영을 재개하기로 결정하면서 치솟는 물가에 지갑사정을 걱정하던 부모들의 부담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20일 충남도서관에 따르면 2019년 이후 코로나19로 잠정 중단했던 도서관 광장 바닥분수 물놀이장을 오는 22일부터 다음달 21일까지 한 달간 개장한다.

 

개장 시간은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하고, 평일과 주말 모두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도서관은 물놀이장 개장에 앞서 분수대 청소 및 소독, 수질검사 합격 등 물 환경 위생관리를 모두 마쳤다.

 

이용객들의 건강을 위해 운영 중에는 매주 휴관일을 포함해 주 1회 이상 저류조 및 분수대 청소, 물 교체를 할 계획이며, 수질검사도 격주로 실시한다.

 

냉음료 자판기, 그늘막 등 이용자 편의시설 설치 및 점검은 물론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물놀이장 운영관리 요원도 채용했다.

 

올 여름 충남도서관에서는 물놀이 뿐만 아니라 31일까지 ‘북캉스 독서문화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다.

 

이달 초부터 운영 중인 북캉스는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영화감상, 강연, 전시 등 5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물놀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남은 프로그램은 27일 도서관 하늘정원에서 ‘리틀포레스트’ 영화를 볼 수 있으며, 상영 시간은 오후 7시이다.

 

영화 상영 전 사전 이벤트로 1인 1책 도서 기증 시 작물 씨앗을 교환해 주는 책씨앗 도서기증 캠페인에도 참여할 수 있다.

 

28일 오후 7시부터는 문화교육동 다목적실1에서 ‘사서고생’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박광일 사서의 ‘죄의 문제’ 강연을 들을 수 있다.

 

전시는 여름휴가 때 읽으면 좋은 책을 주제로, 31일까지 북큐레이션을 운영한다.

 

북큐레이션은 전시 도서를 그 자리에서 읽을 수 있는 북캉스 독서존과 도서관에서 여행 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북캉스 스케줄러존으로 구분해 운영한다.

 

나병준 도서관장은 “더운 여름철 충남도서관에서 책도 읽고, 영화도 보고, 물놀이도 즐기면서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며 “고물가 시대 도민 모두가 부담 없이 시원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각 프로그램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태풍 ‘힌남노’ 피해 경북·제주에 재난대책비 185억원 교부
[한국방송/김용수기자] 행정안전부는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지역 중 주택침수 등 사유시설 피해 규모가 큰 지역에 대해 국비 185억 원을 우선 교부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지자체가 피해 사실을 확인한 후 확정한 주택·농작물 등 사유시설 재난지원금의 국비 부담분인 경북 150억과 제주 35억에 대해 지자체의 신청을 받아 추산한 것이다. 이에 지난 7일 국무회의에서 긴급상정·의결한 목적예비비 500억 원을 활용해 우선 교부하기로 결정했다. 행안부는 23일까지 진행예정인 중앙합동조사 이후 관계부처 협의 등을 거쳐 복구계획을 확정해 국비를 지원할 경우 재난지원금 지급 시기가 10월로 늦어질 수 있다고 판단했다. 또 재난지원금을 선지급하고 있는 해당 지자체가 가용재원 부족 등의 사유로 지급이 지체될 우려가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이에 앞서 선제적으로 조치하기로 한 것이다. 한편 정부는 그동안 피해지역 주민의 신속한 일상 회복과 복구를 위해 피해 발생 다음 날인 지난 7일 특별재난지역을 우선 선포했다. 이어 재난안전 특교세 160억 원을 지난 7일과 15일 등 2회에 걸쳐 경북·부산·울산·대구·전남·경남·제주 등에 교부하는 등 피해지역 이재민 구호 및 응급복구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