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5.0℃
  • 흐림강릉 14.0℃
  • 흐림서울 16.4℃
  • 흐림대전 17.1℃
  • 흐림대구 16.0℃
  • 흐림울산 16.1℃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5.5℃
  • 흐림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3.7℃
  • 흐림보은 16.7℃
  • 흐림금산 16.5℃
  • 흐림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김포시, 제52회 경기도 공예품대전 개인상 부문 은상 수상

○ 은상1, 특선예비1, 입선2 우수한 성적 거둬...역대 최고 성적
○ 市지원사업 시행 이후 참가기업 4배 이상 증가

지난 8일 ‘제52회 경기도 공예품대전’ 시상식이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 갤러리808에서 열렸다.

 

김포시(시장 김병수)는 올해 총 10개사가 참여했으며, 이 중 개인상 부문에서 도원도예연구소(대표 김영숙)가 도자분야에서 ‘각진 손잡이 청화백자 다기세트’ 작품으로 은상을 수상하는 값진 성과를 냈다. 또한 유진경나무공방(대표 유진경)이 특선예비, 짚풀공예(대표 민경안), 신도아르데코(대표 김정이)이 입선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경기도 공예품대전은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며, 우수 공예품의 판로개척과 공예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1971년부터 열려 올해로 52년째를 맞이한 유서 깊은 행사이다.

 

금년 경기도 공예품 대전에는 총 28개 시·군에서 목칠 86점, 도자 179점, 금속 34점, 섬유 42점, 종이 50점, 기타 83점 총 474점의 공예품이 접수돼 품질수준, 상품성, 디자인, 창의성 등의 심사를 진행하여 대상 1점, 금상 1점, 은상 2점, 동상 6점, 장려 10점, 특선 28점, 입선 52점의 우수 공예품을 선발했다.

 

김포시는 민속공예기술의 전승 및 관련 산업의 판로기반 조성을 통한 공예산업 육성을 위해 경기도 공예품 대전 출품 기업에 대한 지원을 2021년부터 시행하고 있으며, 지원사업 신설 이후 공예품대전 출품 업체가 크게 증가하고 입선 이상의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기업체 또한 4배 이상 증가하는 등 공예산업의 저변을 확대하는 데에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

 

시에서는 올해 공예품 대전에 참여한 10개사 중 지원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8개사에 대하여 최대 125만 원 지원 예정이며, 참여기업의 증가를 감안하여 내년 사업비를 증액, 수상기업 인센티브 등 지원 혜택을 더 늘릴 계획이다.

 

송천영 기업지원과장은 “공예 관련 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우수 공예품 발굴과 전통 공예산업의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