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9.8℃
  • 흐림강릉 13.7℃
  • 맑음서울 11.5℃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6.3℃
  • 흐림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5.9℃
  • 흐림고창 13.4℃
  • 제주 15.8℃
  • 맑음강화 10.9℃
  • 흐림보은 14.0℃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알림

국민과 함께하는 외교부, 현안에 대한 국민 소통 강화

- 2030 부산세계박람회 관련 국민외교 공감팩토리 개최 -

외교부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 관련 우리 국민의 지지와 참여를 제고하기 위한 국민외교 공감팩토리 행사를 7.14.(목) 12:00-13:00 광화문 국민외교센터에서 대면·비대면 혼합 방식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공감팩토리」 및 「찾아가는 공감팩토리」(연 30회)를 확대하여, 중요 현안에 대해 국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비정기 공감팩토리 행사를 새롭게 추진하는 것이며, 첫 번째 주제로 주요 국정과제이자 범정부 유치전을 전개 중인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선정

 

이번 행사에서는 박은하 전 주영국대사(전 부산시 국제관계대사)가 “세계로 비상하는 문화강국 : 2030 부산세계박람회”를 주제로 강연을 하고, 청중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온라인을 통해 사전 신청한 국민은 현장 참석하고, 별도 신청 없이 유튜브 ‘국민외교센터’ 채널에서도 누구나 참여 가능

 

실시간 이벤트(강연 도중 국민외교센터 로고 인증)에 참가하거나 질문·의견을 남겨준 국민에게는 모바일 상품권(기프티콘) 제공 예정

 

이번 행사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정부의 노력을 국민에게 설명하고 의견을 수렴함으로써 성공적인 박람회 유치를 위해 국민 지지를 결집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주요 현안에 대한 국민과 쌍방향 소통을 제고하고, 국민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종합뉴스

더보기
도시철도 유휴공간에 택배분류장 등 물류시설 들어선다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앞으로 도시철도 유휴공간에 택배분류장, 창고 등을 설치해 생활물류 거점으로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도시철도 물류 서비스 도입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한 ‘도시철도법’ 시행령 개정안 등을 7일 입법예고한다고 6일 밝혔다. 개정안에 따라 도시철도 운영자가 물류부대사업을 위해 도시철도 차량기지 등에 설치하는 물류시설이 명확하게 ‘도시철도시설’에 포함되도록 관련 규정을 개선한다. 이를 통해 도시관리계획의 변경 없이도 물류부대사업을 실시하기 위해 도시철도 운영자가 도시철도시설에 택배분류장, 창고 등 물류시설을 설치할 수 있게 된다. 도시철도 운영자는 도시철도 운영이나 도시철도와 다른 교통수단과 연계 수송을 위한 경우뿐 아니라 소유 자산을 이용해 별도의 물류 부대사업도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국토부는 도시철도법 시행규칙과 노면전차 건설 및 운전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도 입법 예고한다. 도시철도법 시행규칙 개정안에 따르면 도시철도 운영자의 반복적인 의무위반에 대한 가중처분 기준을 명확히 하기 위해 가중처분의 적용 시점을 ‘최초 행정처분일’에서 ‘최초 위반행위가 적발된 날’로 변경한다. 국토부는 현재 복선 선로로 운행하는 노면전차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