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 맑음동두천 13.1℃
  • 구름조금강릉 17.0℃
  • 맑음서울 16.3℃
  • 맑음대전 14.7℃
  • 구름조금대구 16.6℃
  • 구름많음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18.0℃
  • 흐림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14.6℃
  • 맑음제주 20.6℃
  • 맑음강화 14.7℃
  • 구름조금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12.6℃
  • 구름많음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5.3℃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뉴스

김병수 김포시장 ‘민선8기 언론인 간담회’ 실시

"'사통팔달 교통(通)'과 '공감백배 소통(通)'

[김포/김국현기자] 김병수 김포시장은 12일 "'사통팔달 교통(通)'과 '공감백배 소통(通)'이 조화를 이루는 김포, 시민의 일상을 가까이서 살필수 있는 김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취임 12일을 맞아 이날 시청 참여실에서 열린 '민선 8기 언론인 간담회'에서

‘교통'과 '소통'을 강조했다.

 

김 시장은 "50만 대도시가 된 김포는 이제 '70만 김포시대'를 준비해야 한다"며 "현재 김포의 심장은 50만 시민의 열망을 제대로 담아내지못했고, 호흡도 힘들어 하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선 교통이란 혈관을 뚫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5호선 김포한강선 연장'과 'GTX-D김포~강남(팔당) 실현', 서울·인천·수원·고양 등을 잇는 도로를 개통해 수도권 교통 전략지로 김포의 위상을 끌어 올려야 한다"며 "교통이 김포 전역에 흐르게 되면 교육과 복지, 문화, 의료 등의 인프라도 방향을 잡고 추진해 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시정 현안을 두고도 시민들과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50만 시민의 다양한 목소리를 담아낼 소통관을 만들고, 시민들과 통(通)하는 시정으로 경청에 경청을 거듭하겠다"며 "민선8기 김포시는 기존 관례에서 벗어나 시민과 가까운, 시민을 위한 조직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정은 시민 및 시의회, 시민사회, 전문가 등 누구나 참여해 문제를 논의하고 해결점을 찾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 시장은 "시민의 행복한 삶을 시정 우선 가치로 삼고 공공분야 전문가들의 의견을 듣겠다"며 "실용적인 행정으로 시민의 편의를 우선시하는 시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그러면서 "향후 4년간 펼쳐질 민선8기 시정에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며 " 더 겸손하게 일하고 더 가까이 다가가 김포시의 일꾼으로 꼼꼼한 시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이날 △지하철 5호선 한강선 연장 △북부권 트램 및 한강 수변을 활용한 관광 비전 제시 △어린이 병원 건립 등에 대한 포부도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경찰·검찰 ‘스토킹범죄 대응 협의회’ 개최
[한국방송/박병태기자] 경찰청과 대검찰청은 오늘(9. 22.) 대검찰청에서 스토킹범죄 대응 체계를 점검하고 경·검 간 수사협력을 강화하여 스토킹범죄 엄정 대응 및 피해자 보호를 위한 「스토킹범죄 대응 협의회」를 개최하였음 경찰청 형사국장(치안감 김희중)과 대검 형사부장(검사장 황병주)이 참석한 협의회에서, 스토킹범죄에 대한 처벌 강화와 함께 피해자에 대한 위해 예방과 보호가 최우선이라는 점에 대하여 인식을 같이 하고 아래와 같은 방안을 추진하기로 하였음 - ① 형사절차의 전과정에서 피해자-가해자 분리 조치를 강화하여 스토킹처벌법을 적극 적용하고 잠정조치와 구속을 적시에 활용 - ② 기관 정보시스템을 연계하여 스토킹의 행위자 특성, 행위 내용과 유형, 긴급응급조치 내지 잠정조치 이력 등 위험성 판단 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경찰 수사초기 위험성 판단자료도 공유 - ③ 각급 단위의 경·검 실무 협의회 등 스토킹범죄 엄단 및 피해자 보호 강화를 위한 긴밀 협력체계 지속 추진 - ④ 처벌 강화 및 피해자 보호를 위한 법률과 제도의 개선을 협의 경찰과 검찰은 국민들의 안전한 일상을 지켜드릴 수 있도록 주어진 책무를 충실히 수행하여 스토킹범죄에 대해 엄정히 대응하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