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5℃
  • 구름많음강릉 28.2℃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7.5℃
  • 흐림울산 28.2℃
  • 구름조금광주 27.3℃
  • 구름조금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조금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3℃
  • 구름많음금산 26.6℃
  • 구름조금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뉴스

경남도, 민간 다중이용시설 위기상황 지침서 점검

- 판매·숙박·종교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153개소 대상 전수 점검,
- 위기상황 지침서 작성을 위한 현장방문 컨설팅도 추진,
-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지지 않게 초기대응능력 향상이 중요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지난 6월 1일부터 30일까지 도내 민간 다중이용시설 153개소의 위기상황 지침서(매뉴얼) 작성·관리 현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위기상황 지침서(매뉴얼) 작성 대상은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0㎡ 이상인 판매시설·숙박시설·종합병원·종교시설·운수시설 등으로, 화재·지진·감염병·테러·침수·폭설·붕괴·가스누출 등 총 8종의 위기상황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소방서 등 구조기관 도착 전까지의 시설관리인원별 임무카드 등 다중이용시설의 자체 초기대응 지침을 담고 있다.

 

이번 점검은 행정안전부 지침에 따라 경남도는 3개소 방문 표본 점검, 18개 시‧군은 비대면 서면 전수 점검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위기상황 지침서 작성 여부와 적정성, 시설 종사자의 개인별 역할‧임무 숙지 등을 확인했다.

 

점검 결과 시설 대부분은 위기상황 지침서를 적절하게 작성·관리하고 있었다. 시설책임자 결재내역 부재 1개소, 임무 재지정 필요 1개소 등은 현장에서 보완토록 조치하였으며, 지침서 작성에 어려움을 겪는 6개소는 행정안전부가 지정한 방재·안전관리 분야 민간전문가가 참여하는 현장방문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하였다.

 

경남도 관계자는 “다중이용시설은 재난·안전사고 발생 시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시설관리자의 초기대응능력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지속적인 지침서 점검 등을 통해 안전하고 행복한 경남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