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4 (일)

  • 흐림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29.8℃
  • 흐림서울 25.9℃
  • 흐림대전 26.2℃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9.1℃
  • 흐림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6.9℃
  • 흐림고창 24.1℃
  • 구름조금제주 29.1℃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6.2℃
  • 흐림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8.9℃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뉴스

경남도, 2022년 명예축산물감시원 역량 강화 교육

- 도내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의 축산물 위생감시 업무 능력 배양,
- 부정 불량 축산식품 유통 사전 차단..... 안전한 먹거리 정착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는 6월 16일 경남도청 서부청사에서 경남도지역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과 동물위생시험소 및 시군 관계자를 대상으로 ‘2022년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은 공무원과 합동으로 축산물관련업체를 단속하며, 업체의 위생상태 점검, 유통기한, 보관기준 등 「축산물위생관리법」 규정을 제대로 이행하고 있는지 확인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의 자격 요건은 △축산물의 위생 및 유통에 관한 지식이 풍부한 사람 △소비자단체, 축산물 관련 생산자단체 또는 협회(축산물 위생관리법 제21조에 따른 영업을 하는 영업자의 공동이익을 도모하기 위하여 설립한 단체 또는 협회 제외)의 소속 직원 중에서 해당 단체 등의 장이 추천한 사람 등이다.

 

이번 교육은 부산식약청 협조로 현재 활동 중인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35명)과 동물위생위생시험소 및 시군 관계자(20명)의 현장에서의 축산물 안전관리와 위생감시 요령에 대한 역량을 높이고자 마련되었다.

주요 내용은 ▲축산물 안전관리 정책 변화 ▲축산물위생관리법령 제·개정 사항 등 관련 규정 ▲축산물위생위생감시 실무요령 등을 반영한 현장 위생감시 요령에 대해 교육을 실시한다.

김국헌 경남도 동물방역과장은 “이번 직무교육을 통해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들이 현장에서 공무원이 놓친 부분이 없는지 세심하게 활동 해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축산물을 구입·소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최대한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종합뉴스

더보기
소득세 과표 조정…직장인 세 부담 최대 80만원 줄어든다
[한국방송/최동믾기자] 소득세 과세표준(과표) 구간 조정으로 내년부터 직장인들의 소득세 부담이 최대 80만 원 수준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법인세 최고세율은 25%에서 22%로 3%p 낮춘다. 또 중소·중견기업은 과세표준 5억 원까지 10% 특례 세율을 설정하며 중소기업의 가업승계 때 상속·증여세 납부유예를 신설하기로 했다. 종합부동산세 세율체계는 주택 수에 따른 차등과세에서 가액 기준으로 바꾼다. 기본 공제금액은 현행 6억 원에서 9억 원으로, 1세대 1주택자는 11억 원에서 12억 원으로 높인다. 기획재정부는 21일 ‘2022년 세제발전심의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 등을 담은 ‘2022년 세제개편안’을 확정했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 세번째)이 지난 1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2022 세법개정안’ 관련 사전 상세브리핑에서 주요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최근 우리 경제는 국제 유가·곡물가 급등 등 해외발 요인으로 인한 높은 물가상승세로 민생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으며, 글로벌 통화 긴축 등으로 경기둔화 우려가 확대되는 복합 경제위기 상황에 직면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