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조금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5.7℃
  • 맑음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5.9℃
  • 맑음대구 27.5℃
  • 맑음울산 23.5℃
  • 구름조금광주 26.1℃
  • 맑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1.7℃
  • 구름조금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19.7℃
  • 맑음보은 23.5℃
  • 맑음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28.2℃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뉴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염원, 두바이 현지에서 한국 춤으로 펼쳐보여

◈ 1.16. 두바이 엑스포 한국관에서 이정윤 예술감독 연출·안무 <부산본색> 선보여
◈ 한국 춤 본연의 아름다움 재조명해 관람객들로부터 환호… 대한민국 문화뿐만 아니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부산의 역량과 가능성 알려

URL복사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립무용단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염원을 담은 한국 전통무용으로 두바이엑스포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지난 16일 두바이 엑스포 한국관(Korea Pavillion)에서 펼쳐진 ‘두바이엑스포 한국의 날 특별행사’에 부산시립무용단(예술감독 이정윤)이 단독 출연해 특별공연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두바이엑스포 ‘한국의 날’을 계기로 한국의 우수한 전통예술을 엑스포 관람객들에게 선보이고,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 유치를 위해 공연을 매개로 관람객들과 교감하며 한국과 부산의 문화 콘텐츠를 홍보하는 자리다.

 

공연작은 부산시립무용단의 대표 레퍼토리인 <부산본색>으로, 이정윤 예술감독이 연출·안무를 맡았다. 완벽한 공연을 위해 부산시립무용단은 전례 없는 리허설 일정을 소화하는 등 각고의 노력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시립무용단은 이날 무대에서 한국 춤 본연의 아름다움을 재조명해 관람객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최근 한국의 문화와 예술의 인기가 전통문화의 가치와 우수성에 기반하는 것임을 증명하며, K-문화의 위상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공연이 세계인들에게 대한민국 문화뿐만 아니라 부산의 역량과 가능성을 알릴 좋은 계기가 됐다고 생각한다”라며,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 유치라는 국민들의 염원을 이루기 위해 남은 일정도 유치·홍보 활동에 전력투구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립무용단은 특별공연 전 문재인 대통령과 박형준 부산시장, 해외대표단 등이 참석하는 한국관 공식행사에서도 전통무용 문화공연을 선보이며 한국 전통무용의 멋을 알렸다.



종합뉴스

더보기
자율주행차 안전성 높인다…국토부, 레벨3 안전기준 개정
[한국방송/김국현기자] 정부가 자율주행차의 조기 상용화를 지원하기 위해 ‘레벨3’ 자율차의 안전기준을 국제기준에 맞춰 개정한다.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의 성능과 기준에 관한 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한다고 26일 밝혔다. 국토부는 관계부처 협의, 법제처 심사 등을 거쳐 3분기 중 개정안을 확정, 시행할 예정이다. 운전자동화의 단계적 구분. 앞서 국토부는 지난 2019년 12월 세계 최초로 레벨3 자율차 안전기준을 제정한 바 있다. 레벨3은 고속도로 등 제한된 범위에서 자율주행시스템이 운전하며 차선 불분명, 기상악화 등 필요시에만 운전자가 개입해 운전하는 단계이다. 국토부는 지난해 3월 유엔 산하 자동차안전기준국제조화포럼이 각국 정부·기관·학계의 의견을 수렴해 제정한 국제기준과의 정합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에 안전기준 개정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자율주행 해제 방식이 지금보다 명확해진다. 기존에는 자율주행 상황에서 가속·제동장치 조작 시 자율주행 기능이 바로 해제되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국제기준과의 정합성을 고려해 해제를 위한 조작 방식을 세분화했다. 먼저 핸들을 잡은 상태에서 가속·감속 페달을 조작하는 경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