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6.3℃
  • 흐림대전 16.9℃
  • 대구 16.6℃
  • 울산 17.8℃
  • 흐림광주 15.6℃
  • 부산 18.7℃
  • 구름많음고창 14.8℃
  • 맑음제주 21.2℃
  • 구름많음강화 14.4℃
  • 흐림보은 15.9℃
  • 구름조금금산 15.1℃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7.0℃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뉴스

경남도, 녹색건축 설계기준 시행으로 기후위기 대응한다!

- 전문가 자문 거쳐 지난 5월 제정, 10월 1일부터 본격 시행,
- 녹색건축인증, 신재생에너지 설치…신축건물 온실가스 감축 기대,
- 건축기준(용적률, 높이) 완화 및 취득세․재산세 감면 혜택 부여

URL복사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가 에너지 소비가 많은 민간 건물부문의 에너지소비효율을 개선하고자 제정한 경남 녹색건축 설계기준을 10월 1일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한다.

 

경남도는 녹색건축 자문단 등 전문가의 의견을 받아 지난 5월 경남 녹색건축 설계기준을 제정고시하였다.

 

적용 대상 건축물은 연면적 2,000㎡ 이상인 건축물과 100세대 이상인 공동주택이다다만창고시설 등 냉난방 면적이 연면적의 50% 미만이면 냉난방 면적의 합계를 적용한다.

 

대상 건축물은 녹색건축 설계기준에 따라 녹색건축 인증 취득 건축물에너지 효율등급 신재생에너지 설치 비율 등을 적용해 에너지 성능을 높이고 스마트계량기 및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과 같은 에너지 관리체계를 반영해야 한다.

 

경남 녹색건축 설계기준을 적용한 건축물은 에너지효율등급에 따라 건축기준(용적률높이완화 및 취득세재산세 감면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도는 10월 1일 본격 시행에 앞서 지난 27일 전 시군 건축허가 및 공동주택 사업승인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해 녹색건축 설계기준에 대해 알리는 시간을 가졌다.

 

허동식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이번 녹색건축 설계기준 제정을 통해 정부의 그린뉴딜 및 기후위기 대응 정책에 부응하고 녹색건축 실행력을 강화함으로써 건물 부문 에너지사용 절감과 온실가스 감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10월 12일부터 「의료-요양-돌봄 통합판정체계」 모의적용 실시
[한국방송/오창환기자]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은 10월 12일(화)부터 2달간 요양병원, 장기요양서비스(요양시설·재가),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를 통합하여 신청·조사하고, 대상자를 결정하는 「의료-요양-돌봄 통합판정체계(이하 “통합판정체계”)」 모의적용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 간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됨에 따라 노인들이 의료와 돌봄의 복합적 욕구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요양병원, 장기요양서비스,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가 각각의 기준에 따라 분절적으로 운영되어 노인들이 필요한 서비스를 적절하게 이용하지 못한다는 문제가 꾸준히 지적되어왔다. 이에 하나의 잣대를 토대로 욕구를 객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고, 그에 따른 서비스 경로를 제시하는 방안이 제안되었으나, 논의에만 그쳐왔다. 이번 모의적용은 그동안 논의에만 그쳤던 요양병원-장기요양-지역사회 돌봄서비스를 통합적으로 평가하는 도구를 마련하고, 이를 현장에 적용하여 판정체계의 정확성을 제고하고, 개선 필요사항을 도출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통합판정체계는 장기요양 등급판정체계의 확대·개편을 기본으로 하여 요양병원 환자분류군,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 판정·조사 기준을 융합하여 개발하였다. -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