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7.8℃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0.8℃
  • 구름조금울산 13.8℃
  • 맑음광주 17.5℃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5℃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6.9℃
  • 구름조금경주시 16.3℃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국회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 위반 적발 3,914건, 과태료 17억

■ 경기 876건, 서울 769건, 충남 440건 순
■ 5인 이상 집합금지 위반 62.8%
■ 이영 의원, “코로나19 4차 대유행 위기가 거론되는 상황에 방역당국의 정확한 기준과
원칙 세워야”

URL복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전국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 위반으로 인한 적발 건수가 3,914부과된 과태료가 17억 6,315만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의힘 이영 의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이 전국 기초자치단체 및 17개 광역자치단체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경기 876(적발), 4억 936만 원(과태료), 서울 769, 1억 7,428만 원충남 440, 2,252만 원경남 364, 8,720만 원인천 336, 1억 423만 원부산 293, 2억 4,014만 원강원 227, 1억 1,525만 원광주 179, 1억 9,885만 원경북 114, 7,698만 원울산 89, 8,700만 원대구 81, 8,400만 원전북 67, 8,474만 원전남 38, 3,620만 원제주 17, 1,500만 원충북 13, 1,525만 원대전 7, 672만 원세종 4, 540만 원 순이었다(‘21년 2월 15일까지 적발 건수 순).

 

과태료가 부과된 적발 유형별로 살펴보면, 5인 이상 집합금지가 62.8%(2,457)으로 가장 많았으며, 9시 이후 영업 28.6%(1,119), 마스크 미착용 2.9%(112), 기타 방역수칙 위반 5.8%(226등이었다.

 

사회적 거리두기 위반으로 인한 고발도 이어지고 있다노래방, PC파티룸당구장홀덤펍 집합금지유흥주점 집합금지영업시간 미준수종교시설 대면 모임 등 지난 2월 15일까지 고발 건수는 총 1,123건으로 파악됐다.

 

이영 의원은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조치가 현재도 이어지고 있는 만큼 올해 2월 15일 이후의 통계를 포함하면 전체 적발 건수는 급증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코로나19 4차 대유행 위기가 거론되는 상황인 만큼 방역당국이 정확한 기준과 원칙을 가지고 국민들께서 납득할 수 있는 방역지침을 마련해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