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국회

설훈 의원, 병역이행 공정성 강화 <병역법> 개정안 발의

해외 활동 국가대표 선수 관리 대상 포함, 고소득자 병역 관리 개선

URL복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설훈 더불어민주당 의원(부천시을)은 병역 면탈을 예방하고 병역이행의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한 <병적 별도관리제도>의 실효성을 강화하는 병역법 개정안을 22일 발의했다.

 

현행법에서는 고위공직자 및 고소득자와 그 자녀체육선수연예인 등 대중문화예술인의 병역면탈 행위를 예방하고 병역 이행과정을 관리하기 위해 이들의 병적을 별도로 관리하고 있다지난해 10월 기준 공직자·자녀 5,079체육선수 25,267연예인 1,479고소득자·자녀 3,413명 등 35,238명이 관리대상이다.

 

그러나 현행법상 해외에서 활동하는 국가대표 체육선수가 관리대상에서 제외되고 있고최근 개인정보보호 제도가 더욱 강화되고 있는 반면고소득자와 연예인 명단 등을 확인하기 위한 개인정보 수집·활용 절차 근거가 명확하지 않아 제도 보완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에 설훈 의원은 해외에서 활동하는 국가대표 이력이 있는 선수를 관리대상에 포함하고 행정안전부장관으로부터 병역의무자 등의 개인정보를 받을 수 있는 근거 등을 마련한 병역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설훈 의원은 법 개정으로 병역이행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하고병적 별도관리제도의 실효성을 높여 자율적인 병역 의무 이행 풍토를 조성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알바라도’ 코스타리카 대통령과 전화 통화 관련 서면브리핑
[한국방송/문종덕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오전 11시부터 30분간 ‘까를로스 알바라도 께사다’ 코스타리카 대통령과 올해 첫 정상 통화를 했습니다. 이번 통화는 코로나 대응 공조, 그린 뉴딜 등의 경제 협력 논의를 위해 코스타리카 측이 제안해 이뤄졌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통화에서 지난 2005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의 코스타리카 방문을 언급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노무현 前 대통령이 코스타리카를 다녀간 대한민국의 마지막 대통령이었다”면서 “문 대통령께서 코스타리카를 방문해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코스타리카 정부는 문 대통령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지지해왔다”고도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노무현 前 대통령을 기억해 주셔서 특별히 감사드린다”고 답례했습니다. 그러면서 코스타리카가 올해 독립 200주년을 맞은 것과 OECD에 세계에서 38번째로 가입하게 된 것을 축하했습니다. “대통령께서 한국을 코로나 방역 모범국가로 평가하고, ‘코스타리카가 미주의 한국이 되길 바란다’고 말씀하신 것에 감사드린다”고도 했습니다. 알바라도 대통령은 지난해 5월 국정연설에서 한국의 코로나 대응, 과학기술 분야 혁신 등을 높이 평가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