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4 (목)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3℃
  • 연무광주 12.0℃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10.6℃
  • 맑음제주 14.9℃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뉴스

인천시, 디지털 무역 전문인력 양성 지원사업 추진

-- 수출 중소기업 40개 선정, 교육비·신규 채용 시 인건비 지원 --

URL복사

[안천/이광일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수출 중소기업들이 무역 전문인력을 확보 할 수 있도록 ‘2021년 디지털 무역 전문인력 양성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보통신기술 발전 및 코로나19를 계기로 세계 무역의 온라인비대면 경제가 확산되고 있고, 최근에는 디지털 역량이 글로벌 시장에서 핵심 경쟁요소로 대두되는 등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무역 분야에서도 빠르게 이루어지고 있다.
 
그러나 중소기업의 경우는 이러한 글로벌 무역환경 변화에 대응할 무역 분야의 수출 전문 인력과 디지털 역량은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시는 수출 중소기업 지원을 위하여 행정안전부 주관‘2021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에 공모 신청하여 국시비 총 사업비 8억2천만을 확보했다.


시는 관내 수출 중소기업 40개사를 선정하여 ▲디지털 무역 업무 등으로 지역 청년을 신규 채용 할 경우 기업 부담금 10%를 포함해 연 2,400만원 범위 내에서 최대 24개월간 인건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무역협회 등에서 실시하는 무역 분야 전문교육을 제공(교육비)하고, ▲3년차에 해당기업에 정규직으로 취업되는 청년에게는 별도의 지원금도 제공할 예정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인천광역시 중소기업 원스톱맞춤형서비스(비즈오케이:bizok.incheon.go.kr)에서 확인 접수하면 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 산업진흥과(☎ 032-440-4283) 또는 인천상공회의소 기업진흥실(☎ 032-810-2851)로 문의하면 된다.
 
이남주 시 산업진흥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지만 2021년에는 우리 중소기업들이 새로운 기회를 찾아 재도약 할 수 있도록 시도 각종 수출 지원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국민권익위, 설 명절 선물가액 관련 긴급 전원위원회 15일 개최
[한국방송/이훈기자]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는 15일 오전 10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설 명절 선물가액 관련 긴급 전원위원회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최근 농림축수산업계는 코로나19의 확산과 강화된 방역 단계 지속에 따른 누적 피해가 극심함을 호소하며 국민권익위에 설 명절 선물가액의 한시적 20만원 상향을 수차례 요청하고 있다. 또한, 농식품부와 해수부 등 관계 장관들과 유관단체들은 직접 국민권익위를 찾아 선물가액 상향 조정을 요청했고, 국회도 공식적으로 상향을 건의하였다. 하지만, 선물가액의 한시적 상향 조정을 둘러싼 정책 환경은 녹록치 않은 상황이다. 국민권익위는 지난 13일 시민사회·경제·직능·언론·학술·법조 등 32개 기관 단체 대표들이 참여하는 청렴사회민관협의회를 개최하여 관련 의견을 수렴하였는데, 시민단체들은 법적 안정성과 국가청렴기조의 유지를 강조하며 선물가액 상향 조정에 부정적 의견을 다수 제기하였다. 또한, 국민권익위의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전원위원회는 법조인, 시민단체 인사 등 외부위원들이 다수로 구성되어, 지난 ’18년 선물가액 상향을 전원위원회에서 한차례 부결시킨 적이 있고, 작년 ’20년 추석명절 선물가액 상향 조정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