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6.0℃
  • 맑음강릉 15.2℃
  • 구름조금서울 14.8℃
  • 구름조금대전 17.0℃
  • 구름조금대구 18.5℃
  • 흐림울산 16.3℃
  • 맑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7.9℃
  • 맑음고창 15.0℃
  • 구름많음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4.9℃
  • 맑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7.3℃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코로나는 잊고, 주민은 잇고"…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축제 열린다

17~18일(토일)·30~31일(금토) 4일간 서계·회현·중림동 거점시설과 명소 배경으로 진행
- 코로나 추이에 영향 받지 않도록 영상 콘텐츠 제작 후 배포하는 형식 채택
- ‘낭만서계’, ‘회현별곡’, ‘중림만리’…각기 다른 주제로 코로나에 지친 주민을 찾아간다

URL복사
[서울/박기문기자]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지역의 대표 축제인 ‘2020 서울로 잇다 페스티벌’이 올해도 주민을 찾아간다.

서울시는 17~18일, 30~31일 총 4일에 걸쳐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지역인 중림·서계·회현동에서 지역 주민이 참여하는 ‘2020 서울로 잇다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서울로 잇다 페스티벌’은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지역에 활력을 불어 넣고 지역 공동체의 통합과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2015년부터 열렸다. 서계·중림·회현동 3개 지역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해마다 행사의 방식과 내용을 변화시키기도 했다.

올해는 공연과 체험 행사 위주였던 기존 프로그램과 달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비대면 온택트’ 방식으로 기획됐다.

각 지역 특색을 담은 프로그램을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거점 시설과 지역 명소를 배경으로 촬영하고, 이후 편집한 영상을 서울시 홍보채널과 서울 도시재생 사회적협동조합(지역 도시재생기업)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할 예정이다.

먼저 17일에는 서계동 축제인 ‘낭만서계’에서는 서계동 지역 봉제산업 종사자와 주민이 참여하는 ‘어고잉 런웨이쇼’와 ‘어고잉 토크콘서트’가 서계동 거점시설 ‘은행나무집’을 배경으로 진행된다. 서계동 청파언덕 골목에서는 작은 극장을 구현한 ‘청파언덕 골목 영화제’가 열린다.

또 17~18일 회현동 축제 ‘회현별곡’에서는 현재 카페로 운영 중인 거점시설 ‘계단집’에서 주민 바리스타와 커피를 만드는 핸드드립 바리스타 체험이 준비됐다. 핸드드립 체험과 만요(근대가요) 메들리 공연도 펼쳐진다.

회현동 거점시설 ‘검벽돌집’에서는 요리하는 PD로 유명한 이욱정PD의 강연과 ‘남촌주(酒)’ 술빚기 시연행사가 열린다. 회현동에 식당을 운영 중인 셰프가 남촌주와 어울리는 요리를 만들고 이욱정PD와 함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회현사랑채’에서는 회현동과 주민의 과거와 오늘을 담은 사진을 모아 전시하는 미니 사진전시회도 마련됐다.

오는 30~31일 중림동 축제인 ‘중림만리’에서는 중림·만리동 맛집 셰프가 주민과 함께 식당 대표 메뉴를 만들어보는 ‘시그니처 푸드쇼’가 서계동 거점시설 ‘감나무집’에서 진행된다. 손기정 체육공원에서는 ‘러닝전도사’로 유명한 안정은이 ‘러닝토크쇼’를 통해 러닝에 대한 에피소드를 공유하고 서울역 일대 달리기 좋은 공간을 소개한다.

비대면 온택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만큼 주민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내기 위해 ‘주민 트롯 영상 경연대회’와 ‘온라인 댓글 이벤트’도 축제 기간 중 진행된다.

류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서울로 잇다 페스티벌은 주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도시재생 축제로 마중물 사업이 끝나도 자력재생의 동력을 이어나갈 불씨가 될 것”이라며 “코로나19 난관 앞에 고심하며 만든 이번 축제가 지친 주민에게 작은 위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문체부, ‘2020 우수도서관’ 55개관 정부 포상
[한국방송/오창환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2020년 전국 도서관 운영 평가’ 결과에 따라 선정된 우수도서관 55개관에 정부포상 등을 수여한다고 28일 밝혔다. 수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날 오후 3시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수상자만 참석하는 간소한 행사로 열렸으며 제57회 전국도서관대회 개회식과 연계,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됐다. 올해 수상 도서관은 대통령 표창 2개관, 국무총리 표창 7개관,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 6개관, 문체부 장관 표창 33개관,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장 특별상 7개관 등 총 55개관이다. 올해 대통령 표창은 서울 구립증산정보도서관(공공도서관), 대전송강초등학교(학교도서관)에 수여했다. 구립증산정보도서관 책 읽는 마을 시상식.(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구립증산정보도서관은 학교와 공공도서관 협력형 독서프로그램을 발굴해 어린이들에게 자기주도적 학습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 인식 개선과 서비스 확대로 함께 누리고 살아가는 사회 인식을 만드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전송강초등학교는 교사·학생·학부모·학교장이 함께하는 책 읽어주기 운동, 독서 방송, 독서 마라톤을 통해 책 읽는 학교 분위기를 조성하고 생각을 확장시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