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구름조금동두천 6.0℃
  • 구름많음강릉 10.9℃
  • 구름조금서울 7.3℃
  • 구름조금대전 8.9℃
  • 구름조금대구 9.5℃
  • 구름많음울산 9.9℃
  • 구름많음광주 10.4℃
  • 구름많음부산 9.9℃
  • 구름조금고창 10.3℃
  • 흐림제주 11.4℃
  • 맑음강화 6.0℃
  • 구름조금보은 7.6℃
  • 맑음금산 7.3℃
  • 구름많음강진군 10.1℃
  • 구름많음경주시 10.3℃
  • 구름많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전시

전체기사 보기

서울시, 독립운동가 이은숙 선생 특별전 개최…이회영기념관 활성화 방안 적극 모색

- 이회영 기념관에서 우당 이회영의 아내이자 동지였던 독립운동가 이은숙 선생 특별전 개최 - 이은숙 선생 기일인 12월 11일, 일제강점기 독립운동 회고록 `서간도시종기` 전자책으로 최초 공개 - 오는 12월 10일 전시기획자 특별해설 진행…내년 10월 31일까지 `나는 이은숙이다` 특별전 - 시, 관람객 대상 모니터링, 콘텐츠 분석 통해 이회영기념관 활성화 방안 적극 모색

서울시가 우당 이회영의 아내이자 동지인 여성독립운동가 이은숙 선생의 삶을 조명하는 특별전 <나는 이은숙이다>를 내년 10월까지 이회영 기념관에서 개최한다. 독립운동사의 역사적 사료로 가치가 높은 이은숙 선생의 회고록 <서간도시종기>육필본이 전자책으로 최초 공개되며, 오는 12월 10일에는 이회영기념관 전시기획자의 특별전시 해설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이회영 기념관의 관람객 설문조사와 전시 콘텐츠 분석 등을 통해 이회영기념관을 시민들에게 더욱 알리기 위한 용역에 착수하는 등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번 특별전 <나는 이은숙이다>는 여성 독립운동가 이은숙 선생이 단순히 남편의 조력자가 아닌 주체적 존재였음을 밝히는 특별전으로 이은숙 선생이 ‘조선 사대부 여인’에서 ‘독립운동가’, 더 나아가 ‘수기 작가’라는 경로로 변모하는 과정을 확인할 수 있다. 서울과 서간도, 베이징 등에서 독립운동을 활발히 전개했던 이은숙 선생은 끈질긴 일제의 감시에 맞서 마적떼의 총에 맞아 생사를 헤매야 했고, 독립운동 자금 조달을 위해 임신한 몸으로 국경을 넘었다. 또 침략자와 밀정을 처단하는 다물단 투사의 어머니였으며, 끊임없는 가난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중장 보직 신고자 18명에 삼정검 수치 수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2월 7일 오전 10시 용산 대통령실에서 김계환 신임 해병대사령관 등 중장 18명으로부터 보직 신고를 받고 삼정검에 수치를 수여했습니다. 삼정검은 준장 진급자에게 수여되는 검으로 호국·통일·번영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이후 중장 이상 진급자에게는 삼정검을 부여받은 이의 보직과 계급, 이름 그리고 대통령 이름이 새겨진 수치(끈으로 된 깃발)를 수여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새 정부 들어 세 번째 진행되는 이번 수여식*에서 우리 군을 이끌어 나갈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게 된 이들을 직접 격려하고 빈틈없는 군사대비태세 유지를 당부했습니다. *1차 수여식(`22.5.27. 신임 육군참모총장 등 6명), 2차 수여식(`22.7.5. 신임 합동참모의장) 또한, 최근 북한이 전례 없는 핵 위협과 미사일 도발을 자행하여 우리 안보가 엄중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실전적 교육훈련을 통해 북한이 도발한다면 단호히 대응할 것을 주문함과 동시에 국군 장병들의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와 우리 군에 대한 무한한 신뢰를 표하며 행사를 마무리했습니다. 이날 수여식에는 국방부 장관, 합참의장, 대통령실에서는 비서실장, 국가안보실장, 국가안보실 2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