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0 (목)

  • 구름조금동두천 16.6℃
  • 맑음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19.0℃
  • 박무대전 20.0℃
  • 흐림대구 19.3℃
  • 구름많음울산 20.7℃
  • 박무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조금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16.3℃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조금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2℃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사회

서핑의 메카 송정에서! 사계절 바다를 느껴보세요!!

URL복사

[부산/문종덕기자] 해양레저스포츠의 도시인 부산의 대표 해수욕장 중 하나인 송정해수욕장이 전국에서 많은 서핑객이 몰려들면서 ‘서핑의 메카’로 각광받고 있다. 

 

송정해수욕장은 수심이 완만하고 파도와 바람의 세기가 좋아 초·중급 서퍼들이 서핑을 즐기기에 매우 적합하고, 여름철엔 남쪽 파도, 가을·겨울엔 북동 파도의 영향을 받는 유일한 곳으로 사계절 서핑활동이 가능한 천혜의 지역이다. 해변에는 약 20개 정도의 서핑스쿨과 장비대여 업체들이 있어 한겨울에도 서핑 마니아들이 즐겨 찾고 있으며 매년 그 수가 급격히 늘고 있다.

 

또한, 부산시는 매년 송정해수욕장 일원에서 서핑 대중화 및 해양레저스포츠 저변 확대를 위하여 다양한 행사를 개최해오고 있다. 6월경에는 ‘부산시장배 국제서핑대회’를 개최하여 롱보드·숏보드 등 서핑 5개 부문대회와 시민 무료체험 행사 등 연 300여 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6월~8월경에는 ‘송정서핑아카데미’를 개최하여 연 600여 명이 참여하여 서핑을 즐기고 배우는 등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에 더하여 시는 송정해수욕장 내 서핑구역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거쳐 서핑구역이 확대되면 그간 여름 성수기 7~8월에 일반 수영구역(920m)과 군하계휴양지(200m) 사이 80m로 운영되던 서핑구역이 120m 이상으로 더욱 넓어질 전망이다. 또한, 학생들의 체험학습이나 워크숍 등 다양한 서핑 해양레저 행사를 확대하고 관련 서핑 산업도 육성해 송정해수욕장이 더욱더 명실상부한 우리나라 최고의 서핑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천혜의 바다를 가진 송정은 사계절 서핑 성지로서 부족함이 없을 것”이라며 “우리 부산의 송정에서 사계절 바다의 아름다움에 흠뻑 빠져보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강경화 장관, 코로나19 대응과 경제회복을 위한 다자공조체제 가동 필요성 강조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아세안+3 외교장관회의가 9.9.(수) 17:45-19:25(서울시간) 화상으로 개최됐다. 강경화 외교부장관은 회의에 참석하여 코로나19 대응 공조 및 경제 회복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한반도 문제 등 지역정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우리나라는 한중일 조정국으로서 올해 아세안 의장국인 베트남에 이어 3국 중 먼저 발언하였으며, 강 장관은 모두발언에서 아세안+3가 그간 동아시아 금융위기, SARS와 같은 보건 위기 시마다 다자 공조 체제를 가동하여 효과적으로 대처해 왔음을 평가하고, 이번 코로나19 위기에 있어서도 과거 협력의 경험을 바탕으로 한 공조와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오늘 회의를 통해 올해 4월 아세안+3 특별 화상 정상회의 이후 이룬 진전을 공유하고, 강력한 다자주의 체제를 기반으로 협력과 연대를 지속함으로써 동아시아 지역의 회복력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을 협의할 수 있기를 기대했다. 강 장관은 우선 지난 4월 정상회의 시 논의된 보건·의료 분야 협력 및 경제 회복 방안 등에 대해 우리측 이행 현황을 소개하면서, 후속조치 이행을 충실히 점검하고, 그간 이룬 진전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고 제안했다.보건·의료 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