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5 (수)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3.1℃
  • 구름많음광주 2.1℃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0.9℃
  • 흐림제주 5.8℃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뉴스

경남도, 사회취약계층에 자부담 없이 슬레이트 처리비 전액 지원

주택 슬레이트 철거 4,598동, 비주택 철거 735동, 지붕개량 578동 지원

[경남/허정태기자] 경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올해 슬레이트 처리 사업비로 지난해보다 60% 증가한 195억 원을 5,911동의 슬레이트 지붕 철거 및 개량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소규모 축사와 창고 등 철거가 시급한 비주택 슬레이트 지붕 철거를 새롭게 지원하여 지원대상 및 범위를 대폭 확대한다. 특히 작년과 달리 사회취약계층에는 자부담 없이 전액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신청자가 부족할 경우에는 일반가구에 대해서도 지원한도 내 지붕 철거 및 개량비용 지원이 가능토록 하여 도민의 철거에 따른 비용부담이 한층 더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경남도는 2011년부터 노후화된 슬레이트 지붕 철거를 시작하여 지난해까지 63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24,356동을 철거하였다. 향후 정부의 제2차 석면관리 기본계획에 따라 2030년까지 3,670억 원을 투입하여 도내 주택 슬레이트 지붕 11만여 동을 완전히 철거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슬레이트 처리 및 지붕개량 사업은 주택슬레이트에 동당 344만원 주택의 부속건물·창고·축사·공장 등에는 동당 172만원 주택의 지붕개량비는 사회취약계층(기초수급자·차상위계층 등)에게 동당 427만 원을 지원한다.

 

슬레이트 지붕 철거 및 개량을 희망하는 도민은 거주지 시군 환경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김태수 경남도 기후대기과장은 "노후 슬레이트 지붕 철거와 지붕 개량 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1급 발암물질인 석면으로부터 도민의 주거환경 개선과 건강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슬레이트 지붕 철거 및 개량의 지원대상과 범위가 확대된 만큼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설 맞아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 허용
[한국방송/최동민기자]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이해 서울 경동시장, 부산 서원시장, 수원 화서시장 등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도로의 주차가 허용된다. 행정안전부와 경찰청은 설 맞이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와 내수 진작을 위해 18일부터 27일까지 열흘 간 최대 2시간까지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설 명절을 맞아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 도로에 주차가 허용된다. 사진은 지난해 1월 설 명절 기간 전후로 주차가 허용되었던 서울 광장시장 앞 주차 구역.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주차 허용 대상 전통시장은 연중 상시주차가 허용되는 전통시장 167개소와 시장상인회 의견을 수렴한 후 지방자치단체와 경찰청이 도로여건 등을 고려해 한시적으로 선정한 381개소다. 한편 소화전으로부터 5m이내와 교차로 모퉁이, 버스정류소 10m이내, 횡단보도 등 허용 구간 외 불법 주정차에 대해서는 단속이 강화된다. 행안부와 경찰청은 주차허용으로 인한 무질서와 교통혼잡을 피하기 위해 경찰 순찰인력을 강화하고 자치단체·상인회 주차요원을 현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고규창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 허용으로 전통시장 이용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