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0.2℃
  • -강릉 18.9℃
  • 흐림서울 21.7℃
  • 대전 19.1℃
  • 대구 18.4℃
  • 울산 18.9℃
  • 광주 20.3℃
  • 부산 18.8℃
  • -고창 20.9℃
  • 제주 24.9℃
  • -강화 21.2℃
  • -보은 18.3℃
  • -금산 18.9℃
  • -강진군 21.6℃
  • -경주시 18.4℃
  • -거제 19.5℃
기상청 제공

뉴스

「대구 미삼(미나리&삼겹살) 페스티벌」 농협중앙회 우수사례 평가 ‘대상’ 쾌거

‘2020년 미삼페스티벌’ 3월중 개최예정, 치맥에 이어 지역의 또다른 명품축제로 적극 육성

[대구/김진희기자] 대구시는 올해 처음 개최한 ‘미삼(미나리&삼겹살) 페스티벌’이 농협중앙회에서 주체한 ‘2019년 축협 경제사업 우수사례 평가대회’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2019년 3월 개최된 미삼페스티벌〉
2019년 3월 개최된 미삼페스티벌
2019년 3월 개최된 미삼페스티벌


대구·경북의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봄철의 유명한 계절음식인 대구의 미나리와 경북의 돼지고기(삼겹살)의 궁합에 착안한 미삼페스티벌 개최로, 돼지고지 소비촉진 증가와 도농상생의 시너지 창출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대구 미삼페스티벌’은 봄철, 짧은 기간에 미나리 출하가 집중돼 판로확보 및 제값을 받기가 어려운 점을 해결하기 위해 기획된 행사로 대구시가 주최하고 대구농특산물유통(주)와 대구경북양돈농협이 주관하는 행사이다.

지난 3월 두류공원 인라인스케이트장에서 개최된 ‘2019년 미삼페스티벌’은 첫 개최인데도 불구하고 4일간 15만명의 시민이 참여해 미나리와 삼겹살의 맛을 즐기고, 미나리 1억원(11톤), 삼겹살 8천만원(6톤), 대구경북 농산물 1억원을 판매하는 큰 성과를 올렸다.

대구경북 한뿌리 상생고취와 치맥에 이어 지역의 또 다른 맛 축제로의 발전 가능성을 확인했다.

대구시는 앞으로 미삼페스티벌을 명품축제로 적극 육성하기 위해 2020년에는 행사장을 변경(두류공원 인라인스케이트장 → 두류야구장), 행사기간 연장(4일 → 5일)하고 다양한 문화공연과 이벤트를 준비해 보다 더 많은 시민들이 즐길 수 있도록 하고,

또한 체험·시식장 및 판매장을 확대하여 자리가 부족해 많은 시간을 대기해 했던 시민불편을 해소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상은 12월2일 농협중앙회에서 수여된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이번 대상수상으로 미삼페스티벌이 지역의 또 다른 맛축제로서의 발전 가능성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내년도 행사준비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용 대구경북양돈농협조합장은 “미삼페스티벌이 대상까지 수상하게 돼 굉장히 기쁘고, 소비촉진 행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나리·양돈 농가에 큰 힘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한-체코 수교 30주년 기념 양국 대통령 간 축하서한 교환
[한국방송/김한규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밀로쉬 제만(Milo Zeman)’체코 대통령과 양국 수교 30주년 기념 축하서한을 교환했습니다.※ 체코측은 대통령실 외교안보수석이 프라하성 내 수교 30주년 기념 사진전시회 개막식 계기 주체코대사에게 서한을 전달하였으며, 우리측은 차관보가 주한체코대사에게 전달- 차관보, 주한체코대사에게 동 서한 전달 계기 △양국관계 △코로나19 대응 및 협력방안 △우리측 세계무역기구[WTO] 입후보 등 논의 문 대통령은 양국이 1990년 수교 이래 정치·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꾸준히 확대 발전시켜 온 것을 환영하고, 최근 코로나19 사태에서도 성공적인 협력이 이루어져 기쁘다고 했습니다.※ 코로나19 관련 양국간 주요 협력 사례- (재외국민 귀국지원) 체코측이 호주·뉴질랜드 체류 자국민 귀국 지원을 위해 준비한 대한항공 전세기 활용 체코·폴란드·슬로바키아 우리 국민 귀국- (우리기업인 예외적 입국) 체코 정부, 현지 우리 투자기업 및 협력사 인력 입국 허용 아울러, 앞으로도 전기자동차 등 미래 산업분야에서도 협력이 확대되기를 기대하며, 양국관계의 지속적인 발전을 기대한다고 했습니다. 제만 대통령은 양국 간 상호 호혜적 관계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