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6.7℃
  • 구름많음강릉 ℃
  • 맑음서울 6.1℃
  • 맑음대전 8.9℃
  • 맑음대구 10.9℃
  • 맑음울산 11.5℃
  • 맑음광주 11.0℃
  • 맑음부산 12.3℃
  • 맑음고창 8.9℃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8.5℃
  • 맑음강진군 10.7℃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강경화 장관,「림 족 호이」 아세안 사무총장 면담

[한국방송/박병태기자] 강경화 외교장관은 11.24.(일)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부대행사로 부산에서 개최된 문화혁신포럼 리셉션 계기 「림 족 호이(Lim Jock Hoi)」 아세안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 △신남방정책 이행을 위한 아세안 사무국과의 협력, △지역 현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강 장관은 지난 1년 동안 우리 정부와 아세안 사무국의 긴밀한 협의를 바탕으로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성공적으로 준비해왔음을 평가하고, 11.25.(월)-27.(수)간 개최되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와 다양한 부대행사들을 통해 한-아세안 실질협력이 더욱 강화되기를 희망했다.


특히 이번 특별정상회의가 “단순한 관계수립 30주년 기념행사에 그치지 않고 아세안과의 획기적 협력 강화를 위한 신남방정책의 새로운 도약 계기”임을 강조하면서, 향후 아세안 사무국의 지속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아세안 공동체 실현을 위한 아세안 사무국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음을 평가하면서 아세안 발전을 위한 우리 정부의 적극적인 기여 의지를 표명했다. 
* 림 사무총장 취임 이후 사무국은 미얀마 라카인주 실사팀 파견(19.3월), ‘아세안 연계성 마스터플랜(MPAC) 2025’ 달성을 위한 인프라 프로젝트 목록 수립(19.6월) 등 과거에 비해 적극적 역할 수행중

림 사무총장은 우리 정부의 철저하면서도 세심한 준비에 사의를 표하면서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아울러 폭넓고 내실있는 성과사업들과 다채로운 부대행사 준비를 높이 평가하면서, 향후 신남방정책의 지속 이행을 위해 사무국 또한 적극 협조할 것임을 약속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