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1℃
  • 구름많음강릉 18.0℃
  • 박무서울 14.8℃
  • 박무대전 13.7℃
  • 맑음대구 16.6℃
  • 맑음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14.9℃
  • 박무부산 17.2℃
  • 맑음고창 12.2℃
  • 구름많음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1.3℃
  • 구름조금금산 11.7℃
  • 구름많음강진군 12.9℃
  • 맑음경주시 14.4℃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뉴스

경기도, 연중무휴 스마트도서관 운영 … 45개소로 확대

올해 고양 주엽역 등 스마트도서관 9개소 설치, 연중무휴 책을 빌릴 수 있어 도민의 독서생활화 기대

[경기/이용진기자] 도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손쉽게 책을 빌려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경기도가 지원해 운영되는 스마트도서관이 올해 45개소로 확대된다.


8일 도에 따르면 현재 스마트도서관은 도내 36곳에 설치돼 운영중이며, 올해 9곳을 추가로 설치 또는 설치할 예정이다.


10월 말 현재 설치된 곳은 고양 주엽역, 김포 사우역 및 구래역, 화성 병점역, 용인 성복역 및 보정동주민센터, 광주 이마트, 수원 성균관대역 등이며, 성남 신흥역은 12월 중 설치를 마무리하고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도는 스마트도서관 설치를 위해 총 2억 원의 예산을 지원했으며, 광주 이마트 스마트도서관과 용인 성복역 스마트도서관은 시 자체사업으로 추진됐다.


각 스마트도서관에는 신간과 베스트셀러 등 400여권의 도서가 비치돼 있으며, 도서관 회원증을 갖고 있는 도민은 1인당 2권씩 책을 빌려 볼 수 있다.


도서관 회원증은 가까운 도서관에서 발급 받을 수 있다.


도는 내년에 총 12억 여원(국비 1억3,000만 원, 도비 2억8,000만 원, 시군비 7억7,000만 원)을 투입해 ▲파주 야당역 ▲이천 부발역 ▲광명시청민원실 ▲성남시의료원 ▲광주시민체육관 ▲광주문화스포츠센터 ▲여주이마트 ▲고양 삼송역 ▲과천 정부종합청사버스정류장 등 9개소와 3개소를 추가 공모해 설치할 예정이다.


조학수 평생교육국장은 “도서관이 멀어서 서비스 받지 못하는 지역이나, 자주 오가는 장소에 스마트도서관을 지속적으로 설치하려고 한다. 도민의 삶속에 독서문화가 뿌리 내리도록 경기도와 시군이 힘을 합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에어컨 최소 2시간마다 환기…선풍기와 동시 사용 피해야”
[한국방송/이용진기자] 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에어컨은 최소 2시간마다 환기하고 바람세기를 낮춰서 사용하는 등 구체적 생활 지침을 제시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은 27일 정례브리핑에서 “에어컨 사용기준 등 지침이 없는 분야에 대한 추가 수칙을 마련하고 포괄적인 마스크 수칙은 구체화했으며, 일부 지침은 현장상황에 맞게 수정했다”고 밝혔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27일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보건복지부 제공)이날 중대본이 발표한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 추가·개정’에는 방문서비스, 은행지점, 해수욕장 등 국민의 실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된 9개 생활영역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지침을 추가했다. 추가된 지침에 따르면 은행지점은 스마트뱅킹, 온라인 뱅킹 등 비대면 업무방식을 적극 활용하도록 권고하고, 여름철에 많이 이용하는 해수욕장은 개인 차양시설 간 2m 이상 거리를 두도록 하는 등 생활 속에서 감염 예방을 실천하는 수칙으로 마련했다. 특히 여름철이 다가오면서 기온 상승 등으로 에어컨 사용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