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2℃
  • 흐림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7.5℃
  • 박무대전 25.4℃
  • 박무대구 24.8℃
  • 울산 23.6℃
  • 광주 20.9℃
  • 부산 23.3℃
  • 흐림고창 21.0℃
  • 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27.0℃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3.0℃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4.4℃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이 총리 “돼지열병 닷새째 확진없어…다행이지만 안심 못해”

전국 한돈 농가·방역관계자에 “피로 쌓였겠지만 최고의 긴장감 갖고 임해달라”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국내 발생 상황과 관련해 “지난 9월 27일 강화의 마지막 확진 이후 닷새째 확진이 없다”며 “불행 중 다행이지만 안심할 수는 없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8호 태풍 미탁 대응 및 ASF 방역상황 점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걱정했던 충남 홍성과 경기 화성의 의심 신고는 모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아닌 것으로 판정됐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하루하루가 몹시 긴장되고 거의 기도하면서 잠자리에 들어야될 정도의 나날이 계속되지만 그나마 불행 중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1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제18호 태풍 '미탁' 대응 및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1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제18호 태풍 미탁 대응 및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총리는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의 한돈 농가 그 주변의 주민, 군·경, 농·축협, 지자체, 정부 모두 수고들 많다”며 “특히 9월 17일 첫 확진 이후 집중적인 방역이 강화돼 대단히 피로가 많이 쌓여있으리라 짐작하지만 도리가 없다. 방역에 계속 최고의 긴장감을 가지고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인천·경기·강원 등 확대된 중점관리 지역은 물론이거니와 그 이외의 지역 충청남북도, 경상북도, 남부지방도 결코 안심할 수 없다”며 “현재 취해진 방역 조치를 유지하면서 빈틈이 없도록 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이동통제 초소에서의 꼼꼼한 차량 소독, 역학관계가 있는 농장들에 대한 재점검 등을 지시했다.


아울러 “선선해지는 것을 사람만 좋아하는 것이 아니라 바이러스도 좋아한다”며 “구제역과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 가능성에 대해서도 대비해달라”고 요청했다.


이 총리는 태풍 ‘미탁’과 관련해서는 “지반이 많이 취약해져 있을 텐데 또 비가 내리면 붕괴 사고나 특히 농작물 피해가 커질 것”이라며 “붕괴 사고와 농작물 피해 확산을 막는 대비도 미리 해야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이번 태풍이 많은 비를 몰고 오면 방역을 위해서 쏟아부었던 소독약이나 생석회는 어디로 날아갈 것인가 하는 문제가 생긴다”며 이에 대한 대비도 지시했다.


배너

이 총리 “돼지열병 닷새째 확진없어…다행이지만 안심 못해”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국내 발생 상황과 관련해 “지난 9월 27일 강화의 마지막 확진 이후닷새째 확진이 없다”며 “불행 중 다행이지만 안심할 수는 없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8호 태풍 미탁 대응 및 ASF 방역상황 점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걱정했던 충남 홍성과 경기 화성의 의심 신고는 모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아닌 것으로 판정됐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하루하루가 몹시 긴장되고 거의 기도하면서 잠자리에 들어야될 정도의 나날이 계속되지만 그나마 불행 중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1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제18호 태풍 미탁 대응 및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총리는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의 한돈 농가 그 주변의 주민, 군·경, 농·축협, 지자체, 정부 모두 수고들 많다”며 “특히 9월 17일 첫 확진 이후 집중적인 방역이 강화돼 대단히 피로가 많이 쌓여있으리라 짐작하지만 도리가 없다. 방역에 계속 최고의 긴장감을 가지고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인천·경기·강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