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5.6℃
  • 흐림서울 24.0℃
  • 구름조금대전 26.8℃
  • 구름조금대구 26.3℃
  • 맑음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5.8℃
  • 맑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6.9℃
  • 맑음제주 25.2℃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7.2℃
  • 구름조금경주시 28.8℃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알림

성남시 중앙공원서 21일 꽃무릇 축제 열어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9월 21일 오전 9시~오후 6시 분당구 수내동 중앙공원에서 ‘꽃무릇 축제’를 연다.

축제 현장은 36만2000본의 꽃대가 올라 꽃무릇이 붉은 융단을 깔아 놓은 듯 장관을 이룬 곳이다.


공원 내 황새울광장부터 보도2교까지 500m 구간 산책로의 울창한 나무 아래에 꽃무릇 군락지가 9400㎡ 규모로 펼쳐져 있다.

시는 꽃무릇의 아름다움을 시민과 함께하려고 이날 축제를 마련한다.


숲 해설가(2명)가 10~15명씩 그룹을 짠 시민들과 중앙공원 꽃무릇 길을 탐방하는 프로그램이 오전 10시 30분, 오후 2시 30분 등 2회에 운영된다.

꽃무릇 거리에선 오후 2시 성남시 홍보대사인 코리아주니어빅밴드의 관악 연주회가 열린다.


황새울 광장엔 시민 체험 행사장이 펼쳐져 예쁜 손글씨, 꽃무릇 부채와 꽃무릇 구근 화분 만들기, 꽃무릇 색칠 명상, 분갈이 체험, SNS 인증샷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날 프로그램 참여자에 한해 9월 20~29일 열리는 신구대학교식물원의 꽃무릇 축제 입장 할인권(7000원→3500원)을 오전, 오후에 각 150매씩 나눠준다.


꽃무릇은 꽃이 필 때는 잎이 없고, 잎이 날 때는 꽃이 지는 특성이 있다. 꽃과 잎이 한 번도 만나지 못해 그리워한다 해서 ‘상사화’라고도 불리지만, 꽃무릇과 7~8월에 피는 상사화와는 전혀 다르다.


꽃무릇은 큰 나무 아래 반그늘에서 잘 자라며, 한 번 뿌리 내리면 알뿌리가 계속 분근돼 군락지가 매년 무성해진다.


성남시 중앙공원 꽃무릇은 2015년 16만2000본(4500㎡)을 식재한 것이 최근 4년간 지속 분근돼 현재 36만2000본(9400㎡)의 수도권 최대 꽃무릇 군락지를 형성하고 있다.

중앙공원 꽃무릇은 축제 날 절정을 이뤄 이달 말까지는 붉은 꽃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성남시 중앙공원서 21일 꽃무릇 축제 열어

 

성남시 중앙공원서 21일 꽃무릇 축제 열어

 

성남시 중앙공원서 21일 꽃무릇 축제 열어

 

성남시 중앙공원서 21일 꽃무릇 축제 열어

 

 

 


배너

국방부장관, 추석 맞아 일선부대 및 파병부대 격려전화
[한국방송/이용진기자]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오늘(9월 13일), 추석을 맞아, 대한민국 방위를 위해 현행작전을 수행하고 있는 육‧해‧공군 및 해병대 일선부대 장병들을 격려하고, 어떠한 상황에서도 임무를 완수할 수 있도록 확고한 대비태세를 유지할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정경두 장관은 육군 GOP대대장 등 현행작전부대장들과 전화통화를 갖고, “평소 철저한 대비태세 유지와 강한 교육훈련은 우리 군의 가장 기본적이고 중요한 임무”라고 하면서 “여러분들이 현행작전을 완벽하게 수행할 때만이 국민들께서 우리 군을 신뢰할 것”이라고 강조하였습니다. 특히, 정경두 장관은 최근 북한이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 발사체를 한 번의 실수도 없이 100% 탐지했던 해군 이지스함, 공군 탄도탄감시대 작전요원들과의 전화통화에서, “상황발생 시마다 임무를 완벽하게 수행해낸 장병들이 자랑스럽다”라고 치하하면서,“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여러분의 손에 달려 있다는 사명감을 갖고 지금처럼 빈틈없는 작전임무 수행태세를 유지해 나갈 것”을 당부하였습니다.한편, 정경두 장관은 오늘(9월 13일) 오후, 중동과 아프리카에서 재건지원과 국제평화활동을 통해 대한민국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는 해외파병부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