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2 (일)

  • 흐림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2.7℃
  • 연무서울 -1.4℃
  • 흐림대전 0.4℃
  • 구름많음대구 0.3℃
  • 연무울산 2.6℃
  • 흐림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4.9℃
  • 흐림고창 1.8℃
  • 흐림제주 7.5℃
  • 흐림강화 -1.5℃
  • 흐림보은 -1.1℃
  • 흐림금산 0.4℃
  • 흐림강진군 3.4℃
  • 구름조금경주시 1.5℃
  • 흐림거제 5.8℃
기상청 제공

경제

시흥시 지역화폐 모바일시루“더 빨리, 더 편하게” 개선

앱(APP) 전면 업그레이드 통해 속도 개선 및 모든 은행 사용 가능

[시흥/양복순기자] 국내 첫 모바일 지역화폐인 시흥시(시장 임병택)의 ‘모바일시루’가 대규모 기능개선을 통해 더 빠르고 편리한 사용 편의성을 갖추게 됐다.


모바일시루 앱 기능개선의 주요 내용은 △로그인 간소화 등으로 결제 속도 개선 △구매 시 18개 은행계좌 자동연결 △가맹점 목록별 조회 및 내 주변 가맹점 찾기 기능 강화 △지자체 소식 및 혜택 알림 기능 강화 △메뉴 및 마이페이지 등 UI 개선 △고객센터 앱 접근성 강화 △현금영수증 설정 간소화 등이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지역화폐의 구매와 결제, 가맹점 환금이 이뤄지는 QR코드 기반 간편 결제 방식의 모바일시루는 지난 2월 도입 이후 지금까지 96억 원이 발행됐다. 이는 올해 상품권형 시루 발행액 51억 원을 2배가량 넘어서는 규모로, 2019년 현재 시흥화폐 시루 총 발행액 147억 원을 견인하고 있다. 이번 기능개선으로 모바일시루 판매와 사용자 증가세는 더욱 가속될 것으로 보인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QR코드 간편결제 방식의 모바일시루가 시간이 지날수록 사용자들로부터 호응을 얻으며 예상보다 빨리 상품권형 시루 판매율을 앞지르고 있다”며 “결제속도 향상, 은행계좌 자동연결 확대 등 보다 진화된 기능을 통해 더 많은 사용자들이 모바일시루를 사용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7월부터 ‘전자장치 부착’ 조건으로 피고인 보석 가능
[한국방송/이용진기자] 오는 7월부터 피고인의 몸에 전자장치를 부착하는 조건으로 보석 석방이 가능해진다. 법무부는 10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특정 범죄자에 대한 보호관찰 및 전자장치 부착 등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이 9일 국회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에는 전자장치 부착을 조건으로 피고인을 석방할 수 있다는 내용이 담겼다. 석방된 피고인은 보호관찰소에 출석해 보호관찰관의 지시에 따라 전자장치를 부착해야 한다. 보호관찰소장은 피고인의 보석조건 이행 상황을 법원에 정기적으로 통지해야 하고, 피고인이 이를 위반할 경우 지체없이 법원이나 검사에 통지해야 한다. 개정안은 특정범죄 이외의 범죄로 가석방돼 보호관찰을 받게 되는 사람에 대해서도 가석방 기간 내 전자장치를 부착하도록 했다. 보석은 무죄가 추정되는 피고인의 불구속 재판 원칙을 실현해 인권을 보장하는 제도다. 그러나 재판 불출석 및 도주 우려로 보석이 활성화되지 못해 피고인의 방어권 행사에 어려움을 겪어왔고, 미결수용자가 증가해 교정시설의 과밀화가 가중돼 왔다는 게 법무부의 설명이다. 법무부에 따르면 지난 2018년 전체 6만110건의 구속사건 가운데 보석률은 악 3.6%에 불과해 외국의 보석률과 비교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