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흐림동두천 26.2℃
  • 구름많음강릉 24.5℃
  • 구름많음서울 27.5℃
  • 맑음대전 28.1℃
  • 구름많음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7.2℃
  • 구름조금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조금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5.2℃
  • 맑음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6.9℃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사회

광복절(8월 15일) 날씨 전망(태풍 ‘크로사’ 포함)

[한국방송/이광일기자] 
 - 제10호 태풍 ‘크로사’ 15일에 일본 규슈 동쪽을 지나 동해상으로 북상
 - 광복절 전국 비(동해안 많은 비, 내륙 가끔 비)
 ※ 15일 새벽~오후  강원영동, 경북북부동해안 강하고 매우 많은 비 ⇨ 시간당 20~50mm, 총누적강수량 많은 곳 250mm 이상

[ 제10호 태풍 ‘크로사’ 현황과 전망 ]

(태풍 현황)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13일(화) 15시 현재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0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1km의 
 속도로 서북서진 하고 있으며, 강도 강(최대풍속 시속 126km(초속 35m)) 크기는 중형(강풍반경 약 430km)으로 발달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태풍은 점차 북상하여, 15일(목) 아침에 일본 규슈 동쪽을 지나 상륙 후 오후에 동해상으로 진출하면서 울릉도.독도는 영향을 받겠고, 이후 우리나라 상층(고도 약 5km 이상)에 형성되는 강한 남서풍을 만나 일본 삿포로 북쪽 해상으로 빠르게 북동진한 후, 17일 오후에 저기압으로 변질되겠습니다.

특히 태풍이 15일 낮에 일본 육상을 지나면서 세력이 약화되고, 16일(금)에는 바닷물 온도가 상대적으로 낮은(26도 이하) 동해상을 지나면서 급격히 약화되겠습니다.

[ 광복절(8월 15일) 날씨전망 ]
태풍이 점차 북상함에 따라 14일 오후(12~15시)에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강원남부, 경북북부)에 비가 시작되고, 저녁(18~21시)에는 동해안을 비롯한 경상도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이후 15일 새벽에는 중부지방과 전라도, 오후에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으나, 내륙에는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습니다. 
  

한편, 14일 오후(12~18시)에는 대기하층의 바람의 수렴과 일사에 의한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중부내륙과 전라도를 중심으로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후, 태풍이 동해상에서 점차 북동진하여 멀어짐에 따라 우리나라는 태풍에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에서 벗어나 제주도와 전라남도는 15일 오후(12~15시)에 비가 그치겠고, 중부지방은 저녁(18~21시)에 그치겠으며, 동해안은 밤(21~24시)까지 이어지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14~15일)
강원영동, 경북북부동해안, 울릉도.독도: 50~150mm(많은 곳 250mm 이상)     - 경상도(경북북부동해안 제외), 강원영서: 20~60mm(많은 곳 경북남부동해안 100mm 이상)     - (15일)서울·경기도, 충청도, 전라도, 제주도, 서해5도: 5~40mm
※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14일 오후) - 중부내륙, 전라도: 5~70mm

[ 유의사항 ]
(강수 집중) 15일 새벽~오후에는 태풍의 가장자리에 들어 높은 지형을 따라 수증기가 상승하여 비구름이 더욱 강해지는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은 시간당 20~5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겠고, 많은 곳은 250mm 이상의 비가 오겠으니, 시설물 피해와 산사태, 저지대 침수 등,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주의하기 바랍니다.
  

(육상 강풍) 15~16일에 태풍의 경로와 가까운 경상해안, 강원영동을 중심으로는 최대순간풍속 시속 72km(초속 20m)내외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고(울릉도.독도 최대순간풍속 초속 30m 내외), 그 밖의 내륙에서도 최대순간풍속 시속 36km(초속 10m)이상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으니, 강풍으로 인한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주의하기 바랍니다.

(해상 풍랑) 한편, 태풍의 영향으로 14일 밤에 남해동부먼바다부터 물결이 점차 높아져(3m 이상), 15~16일에는 동해상을 중심으로 물결이 최대 6m 이상 높게 일겠고, 만조기간까지 겹치면서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수 범람 및 저지대 침수 등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태풍 변동성 ]
우리나라 북서쪽 상공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강도가 예상보다 약할 경우 태풍을 동쪽으로 미는 힘이 약해 진로가 좀 더 서쪽으로 이동하여, 전국적으로 강수량이 늘어나고 바람이 더욱 강해질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향후 날씨 전망 ]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지나간 후 우리나라는 17일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차고 건조한 공기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고, 이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권에 들면서 8월 하순까지 전국적으로 30도를 넘는 더위가 나타나는 날이 많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서해5도 해상 수호’ 최신형 50톤급 특수기동정 2척 진수
[한국방송/이두환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13일 오후 휴먼중공업㈜(경남창원 소재)에서 특수기동정2척에 대한 통합 진수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김도준 해양경찰청 장비기술국장,허성무 창원시장,문승욱 경상남도경제부지사 등 해양경찰 관계자와 경남지역 각계주요 인사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진수한 특수기동정2척은 서해5도 해역 불법외국어선단속 작전 능력을 강화할 목적으로 건조되었다. 주요제원으로는 배수톤수50톤,길이24.7m,폭5.2m,승선정원20명,주기관2대와 워터제트 방식(물을 흡입하여 분사하는 방식)추진 장치2대가 설치되어 있어,최대40노트(시속 약74km)의 속력을 낼 수 있다. 또한,기관총1대와6인승 고속단정1대,적외선 야간감시 카메라 등첨단장비를 탑재하여,우리 어민 보호와 해양 대테러,해상경호,의심선박·화물 검문검색 등의 다양한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진수식을 마친 뒤 약3개월간 선체 내부에 첨단장비 설치와 해상시운전을 마치고 올해10월부터 순차적으로 서해5도 해역에 배치된다. 해양경찰 관계자는“이번에 진수된50톤급 특수기동정2척이 현장에 배치되면 서해5도 해양주권 수호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기대된다.”며,안전하게 함정이 건조 될 수 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