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10.9℃
  • -강릉 -7.8℃
  • 맑음서울 -9.2℃
  • 맑음대전 -8.8℃
  • 구름조금대구 -6.0℃
  • 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5.3℃
  • 맑음부산 -3.0℃
  • -고창 -5.8℃
  • 제주 0.8℃
  • -강화 -11.7℃
  • -보은 -11.7℃
  • -금산 -10.1℃
  • -강진군 -2.9℃
  • -경주시 -5.2℃
  • -거제 -2.4℃
기상청 제공

사회

임효준, 쇼트트랙 男 1500m 첫 금메달!

한국의 평창동계올림픽 첫 금메달이 나왔다.

[평창올림픽/이광일기자] 임효준(22, 한국체대)은 10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선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임효준은 준준결승과 준결승을 1위로 통과해 결선에서 세멘 엘리스트라토프(OAR), 찰스 해믈린(캐나다), 황대헌(19, 부흥고), 이차크 더라트(네덜란드), 싱키 크네흐트(네덜란드), 티보 포콩느(프랑스), 리우 샤오린 산도르(헝가리), 사무엘 지라드(캐나다) 등과 결선에 돌입했다.

임효준은 황대헌과 함께 중위권에서 레이스를 시작했다. 선두권은 캐나다. 

9바퀴를 남기고 한국이 승부를 걸었다. 황대헌, 임효준이 모두 선두권으로 치고 올라온 것. 황대헌이 2위, 임효준이 3위에서 줄곧 경기를 진행했으나 임효준이 3바퀴를 남기고 선두가 됐다. 그 사이 황대헌은 트랙에서 이탈. 임효준은 끝까지 선두를 유지하며 한국의 대회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임효준은 8년 만에 이정수의 올림픽 기록까지 경신했다.

한편, 서이라(26, 화성시청)는 파이널B에서 2위에 올라 유종의 미를 거뒀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