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7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문화연예

“도시숲” 미세먼지도 잡고, 시민들 마음도 잡고

도시숲을 지역민 행사 공간으로 활용

[한국방송/송인용기자]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이종건)은 국유지 도시숲을 지역민들이 다양한 행사를 추진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함으로써 산림복지서비스를 확대 하겠다고 밝혔다.


도시숲은 최근 미세먼지와 여름철 폭염 증가 등 도시지역 기후의 변화에 따라 국민들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또한 치유·체험·교육 등 다양한 문화 공간의 장으로 그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다.


(사례)
오는 16일 울진국유림관리소 청사 내 도시숲에서 울진군 주관으로 동거부부 합동 전통혼례식을 진행한다. 이번 혼례식으로 한국으로 시집와 결혼식을 올리지 못하고 살고 있던 4쌍의 다문화가정 부부가 백년가약을 맺는다.

남부지방산림청은 부산·울산광역시 도시숲을 포함하여 9개소의 국유지 도시숲을 조성하였으며, 올해에는 칠곡왜관산업단지와 울산산업단지 인근에 도시숲 2개소(14ha)를 신규 조성하여 미세먼지 저감 및 공단 주변의 생활환경 보호·유지에 앞장설 계획이다.

이영록 남부지방산림청 산림경영과장은 “지속적으로 도시숲을 확대하여 시민들에게 보다 나은 녹색서비스를 제공하고, 사후관리에도 만전을 기해 도시숲 이용자의 만족도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