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조금동두천 15.6℃
  • 구름많음강릉 14.3℃
  • 맑음서울 18.8℃
  • 흐림대전 20.0℃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6.4℃
  • 맑음광주 18.9℃
  • 맑음부산 17.1℃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8.3℃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9.9℃
  • 맑음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7.0℃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바이오 가스 활용, ‘하루 100대 충전 수소가스 생산’ 기지 2곳 구축

환경부, 영천시·에코바이오홀딩스와 바이오수소 생산시설 설치 업무협약
올해 시설 설계 시작…2025년까지 시설 준공 후 2026년부터 수소 생산
환경부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정부가 ‘바이오가스’로 수소를 생산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이 수소로 지역자립형 수소차 생태계 등을 촉진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바이오가스를 활용한 수소 생산을 확대하기 위해 오는 4일 영천시 및 에코바이오홀딩스와 각각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3일 밝혔다. 

 

한편 이번 협약은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영천시와 에코바이오홀딩스가 바이오가스 기반의 수송용 수소 생산시설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사업의 권한과 책임을 명확히 하고 협력을 다짐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 3월 경북 포항시 남구 장흥동에 문을 연 수소차 충전소에서 충전소 관계자가 수소 승용차에 충전을 하고 있다. (ⓒ뉴스1)


‘바이오가스 기반 수소 생산 사업’은 수소차 수소 공급의 안정화 및 지역 자립형 수소 생산을 높이기 위해 환경부 소관의 재생에너지인 바이오가스를 활용해 수송용 수소를 생산하는 것이다. 

 

이에 환경부는 올해 바이오가스 기반 수소 생산 사업자로 영천시(공공)와 에코바이오홀딩스(민간)를 선정해 2년에 걸쳐 사업비 260억 원(각각 130억 원)에서 공공 부문은 70%, 민간 부문은 50%를 국비로 지원받는다. 

 

특히 이 사업은 가축분뇨, 음식물쓰레기 등을 미생물로 분해 처리할 때 나오는 바이오가스를 기반으로 생산(고질화)한 순도 95% 이상의 메탄을 다시 수소로 전환하는 것이다.

 

한편 올해 공공 부문 바이오가스 기반 수소 생산 사업자로 선정된 영천시는 영천시 통합바이오가스화시설에서 발생한 일일 4000N㎥의 바이오가스를 일일 500kg(수소승용차 100대/일 충전 가능)의 수소로 생산할 계획이다.

 

또한 민간 부문 사업자로 선정된 에코바이오홀딩스도 서울시 서남물재생센터 하수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를 영천시와 같은 규모의 수소로 생산한다.

 

이들 사업은 올해 시설 설계를 시작해 내년까지 시설을 준공하고 2026년부터 수소를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한다.

 

정선화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바이오가스를 활용한 수송용 수소 생산과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바이오가스 기반 수송용 수소 생산사업은 온실가스 감축, 지역자립형 수소차 생태계 구축, 바이오가스 활용처 다변화를 통한 자원순환 등 다양한 효과를 거둘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환경부는 지난해 처음으로 바이오가스 기반 수소 생산 사업자로 보령시와 현대차를 선정해 시설 설치비를 지원하고 있는데, 이들 생산시설은 내년부터 일일 500kg의 수소를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의 : 환경부 대기미래전략과(044-201-6889)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