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9 (금)

  •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0.2℃
  • 구름많음서울 -1.5℃
  • 박무대전 -1.2℃
  • 박무대구 -0.4℃
  • 연무울산 2.9℃
  • 박무광주 0.2℃
  • 흐림부산 4.9℃
  • 맑음고창 -2.5℃
  • 흐림제주 5.8℃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8℃
  • 구름많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인천·울산 등 자율주행 시범지구 신규 선정…전국 모든 시도 확대

국토부, 신규 10곳·변경 5곳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발표
시범운행지구 운영성과 평가서 ‘서울 상암’ A등급 받아
국토교통부

[한국방송/김주창기자] 경기안양, 인천 구월 등 10곳이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로 신규 지정됐다. 

 

이로써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는 전국 17개 시도에 34곳으로 확대됐다. 

 

국토교통부는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위원회 심의를 거쳐 12개 시도, 15곳(신규 10곳, 변경 5곳)의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를 지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신규 시범운행지구는 경기 안양, 인천 구월·송도·영종·국제공항, 울산, 대구 동성로, 경북 경주, 경남 사천, 전남 해남 등이다.

경기 안양 자율주행차 시범운행 지구.


기존 시범운행지구 5곳(경기 판교, 강원 강릉, 경북도청, 제주, 충청권)은 위원회 심의를 통해 노선이 변경·확장됐다.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는 자율주행차에 대한 연구 및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안전기준을 일부 면제하고 유상 여객·화물운송 특례 등이 부여되는 구역이다. 지난 2020년 11월 첫 지정된 이후 현재까지 총 6차례 지정됐다.

 

한편, 국토부가 매년 시행하는 시범운행지구의 운영성과 평가에서 올해에는 ‘서울 상암’ 지구가 A등급(매우 우수)을 받았다. 평가 대상은 지난해 상반기 이전에 시범운행지구로 지정된 14곳이다.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서 서울시 자율주행차가 시험운행을 하고 있는 모습. (ⓒ뉴스1)


B등급(우수)은 광주·서울 청계천·제주·경기 판교 등 4곳이며 C등급(다소 우수)은 충청권·대구 등 2곳, D등급(보통)은 강원 강릉 1곳, E등급(미흡)은 서울 강남·세종·전북 군산·경기 시흥·전남 순천·강원 원주 등 6곳이다.

 

원희룡 국토부 장관은 “자율주행 실증공간이 전국으로 확대된 만큼 더욱 활발한 실증과 기술개발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민간의 혁신 의지를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실증사업 확대 정책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국토교통부 모빌리티자동차국 자율주행정책과(044-201-3852)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