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4.1℃
  • 박무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9℃
  • 구름많음대구 -0.2℃
  • 흐림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2.9℃
  • 구름많음부산 8.0℃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9.8℃
  • 구름조금강화 -3.6℃
  • 구름조금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5.1℃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사회

충남교육청,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통해 학교 안전문화 조성

재난안전 대피훈련의 교육자료로 활용

 

[충남/박병태기자]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21일 훈련 상황실을 개소하고 5일간의 훈련에 본격 돌입한다고 밝혔다.

 

첫날 훈련은 전 직원을 대상으로 훈련 개요와 일정별 훈련 세부 계획에 대한 안내를 시작으로 학생들이 주도하는 어린이재난안전훈련 운영 우수학교의 대피훈련 영상을 시청하고 이를 도내 전체 학교에 우수사례로 홍보해 재난안전 대피훈련의 교육자료로 활용하도록 했다.

 

교육청은 훈련 기간 동안 학교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재난에 대비해 ▲복합재난(지진·화재) 대피 훈련 ▲통학버스 교통사고 대응훈련 ▲식중독 사고 대응훈련 ▲실험실습실 사고 대응 훈련 ▲심폐소생술 교육 및 훈련 ▲학교 주변 유해화학물질 유출 사고 대응훈련 등 다양한 주제로 토론과 현장 훈련을 병행 실시해 현장 위기 대응 능력을 강화한다.

 

또한 21일부터 25일까지 교육청 중앙현관 안뜨락에서는 재난사진전, 학생 안전그림 그리기 입상작 전시회를 열고 24일에는 교육청 직원, 내포주민과 직장어린이집 원아들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 및 훈련을 실시해 안전 문화 실천 및 확산 운동을 전개한다.

 

아울러 이번 훈련 중 불시 복합재난 대피훈련(지진으로 인한 화재발생)을 중점훈련으로 지정하고 24일 교육청 산하 전 기관(학교)에서 대피훈련을 실시한다. 대피훈련 전 행동 요령에 대한 교육을 철저히 실시해 안전사고 없는 훈련이 운영되도록 강조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올해 전국 곳곳에서 발생한 재난에 우리나라도 더 이상 안전지대가 아니다"라고 강조하며 "이번 훈련을 통해 언제 어디서 발생할지 모르는 위험 상황에 대한 교육 가족의 실질적인 대응능력을 키우고, 교육 현장의 안전 문화 정착으로 365일 안전하고 행복한 충남교육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충청남도교육청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안 찾아간 금융자산 17조원…금융사 소비자보호기준 개선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금융당국이 숨은 금융자산을 보다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금융회사 소비자보호기준을 개선한다. 찾아가지 않은 예·적금 등 숨은 금융자산만 17조원에 이른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금융회사의 금융소비자 안내를 강화하고 담당조직도 지정·운영하도록 제도를 개선한다고 31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을 쉽게 조회하고 찾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있지만 규모가 꾸준히 늘고 있다. 2019년말 12조3000억원이었던 숨은 금융자산은 지난해 6월말 기준 16조9000억원까지 늘었다. 이에 따라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 발생 자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 설정에 대해 안내하기로 했다. 계약 때와 계약기간 중 연 1회 및 만기 직전에 안내하고, 계약기간 중 언제나 고객이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을 설정·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숨은 금융자산을 조속히 찾아갈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숨은 금융자산 조회·환급방법에 대해 안내한다. 만기 때와 만기 후 최초 금리인하 전, 만기 1년 경과 후부터는 연 1회 이상 안내하도록 했으며, 금감원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