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1.3℃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10.5℃
  • 구름많음광주 4.9℃
  • 구름많음부산 12.8℃
  • 구름조금고창 2.6℃
  • 구름많음제주 10.4℃
  • 맑음강화 0.0℃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3.9℃
  • 맑음강진군 5.8℃
  • 구름조금경주시 8.3℃
  • 구름많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뉴스

평택시 내년 예산 2조 2,419억원 편성, 전년 대비 11.2% 증가

‘민생경제 안정, 따뜻한 복지구현, 미래대비 투자’로 지속가능한 재정운용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2023년도 예산안으로 올해 2조 156억원보다 2,263억원(11.2%)이 증가한 2조 2,419억원을 편성했다.

 

‘민생경제안정, 따뜻한 복지 구현, 미래대비 투자’로 지속가능한 재정운용에 기본방향을 두고, 6대 중점투자 분야로 ▲민생경제, 시민안전도시 2,518억원 ▲모두가 따뜻한 삶을 누리는 복지도시 6,906억원 ▲미래선도 첨단도시, 조화로운 균형도시 2,613억원 ▲풍요롭고 미래지향적 문화교육도시 1,734억원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녹색도시 2,517억원 ▲시민과 소통하는 공감도시 3,011억원 등으로 예산을 편성했다.

 

일반회계가 1조 9,299억원으로 전년 대비 2,368억원(14.0%) 증가, 특별회계는 3,120억원으로 전년 대비 105억원(3.3%)이 감소하였다.

 

일반회계 세입분야는 내년도 지방세‧세외수입 등 자체재원은 8,845억원, 지방교부세‧조정교부금 3,112억원, 국․도․비보조금 등 의존재원은 7,056억원, 기타 보전수입 등이 286억원으로 전년 대비 14% 증가했다.

 

일반회계 세출은 자체사업 9,301억원, 국․도비보조사업이 9,998억원으로, 그중 자체사업은 정책사업에 6,965억원, 행정운영경비에 1,987억원, 특별회계 및 기금 전출금 등 재무활동비 349억원을 편성했다.

 

세출 분야별로는 복지분야가 전년 대비 1,026억원(16.4%) 증가한 7,270억원으로 전체의 37.7%를 차지하고, 문화 및 관광분야가 843억원으로 전년대비 240억원(39.8%) 증가하였고,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가 1,127억원으로 전년대비 275억원(32.3%) 증가하였다.

 

이어 교통 및 물류(2,073억원, 10.7%), 환경(1,881억원, 9.8%), 농림해양수산(1,511억원, 7.8%) 등의 분야별 예산을 편성했다.

 

정장선 시장은 “대내외 경제 여건의 악화와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소상공인‧중소기업, 일자리 사업 및 농축수산 부문 지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을 강화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맞춤형 복지 지원으로 사회안전망 강화에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한편, 평택시가 제출한 2023년 예산안에 대해 평택시의회는 심도 있는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19일 본회의에서 의결, 확정할 예정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이르면 4월부터 시내면세점서 여권없이 면세품 산다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이르면 오는 4월부터 시내 면세점에서 여권없이 스마트폰 인증만으로 면세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관세청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보세판매장 운영에 관한 고시’ 개정안을 지난달 31일 자로 시행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9월 발표한 면세산업 활성화 대책의 후속조치다. 후속조치는 국민의 면세쇼핑 편의를 제고하고 글로벌 경기부진 등으로 인해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지 못하고 있는 여행객 수요 등 국내 면세산업이 직면하고 있는 어려움을 감안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관세청은 시내 면세점 이용객을 대상으로 여권 제시 절차없이 스마트폰 신원인증을 통한 면세품 구매를 허용하기로 했다. 현재는 시내 면세점에서 면세품을 구매하기 위해서는 여권을 제시해야 한다. 스마트폰 인증 서비스는 오는 4월부터 시스템 개발이 완료된 면세점에서 순차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 관세청은 오픈마켓이나 메타버스 등 다른 온라인 플랫폼에서도 면세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허용하기로 했다. 그동안 면세점은 자사 인터넷몰을 통해서만 온라인 판매가 가능했다. 앞으로는 국내외 포털 사이트를 비롯한 모든 온라인 쇼핑 플랫폼 입점 판매를 허용해 면세업계의 매출 확대를 지원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