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맑음동두천 10.8℃
  • 맑음강릉 14.4℃
  • 맑음서울 12.8℃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4.4℃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5.9℃
  • 맑음부산 15.1℃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5.7℃
  • 구름조금강화 10.7℃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5.5℃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피플

옥산면 지역보장협의체 독거노인 사랑의 안전손잡이 설치 지원

안전손잡이 설치사업을 통하여 낙상사고 및 미끄럼방지에 도움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 옥산면은 지역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이정원)가 민관협력특화사업으로 지난 22일 65세이상 저소득 독거노인 10세대에 화장실 안전손잡이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화장실 안전손잡이는 어르신들이 화장실에 앉고 일어날 때 좀 더 편하게 할 수 있으며 넘어짐을 방지해주는 설치사업이다.

 

최근 농촌지역에서는 혼자 거주하시는 독거노인 어르신이 증가하는 추세로 독거노인의 경우 미끄러운 화장실에서 넘어져 낙상 사고가 많이 일어나 찾는 사람이 없는 경우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이정원 옥산면지역보장협의체 회장은“혼자 거주하시는 어르신들이 안전손잡이 설치사업을 통하여 낙상사고 및 미끄럼방지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계속적으로 대상자를 찾아 안전하고 편리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고 싶다”고 말했다.이학천 옥산면장은 “최근 노인 인구 및 독거노인 가구 증가 등으로 가족 돌봄 역량이 약화된 실정이다”라며 “면에서도 혼자 거주하시는 사각지대 독거노인 어르신을 찾아 도움의 손길을 전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함양·정읍·보은 등 5곳 내년 ‘상권활성화 사업’ 대상지 선정
[한국방송/김국현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내년 상권활성화 사업 대상지로 경남 함양, 대구 달서, 전북 정읍, 충북 보은, 충북 충주 등 5곳을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상권활성화 사업은 구도심의 낙후된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사업이다.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단일 전통시장이나 상점가 대상 개별지원을 넘어 상권 전체를 대상으로 5년 동안 60억~120억원 규모 환경개선과 상권활성화를 종합 지원한다. (이미지=중소벤처기업부 블로그) 경남 함양은 지리산, 상림공원 등 지역 관광자원을 활용하고 기존의 쌀전특화거리, 불로장생특화거리를 연결해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대구 달서는 두류공원과 연계한 특화거리, 세대공감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하고 문화·예술관광 축제와 이벤트들을 개최해 ‘두류젊코(젊음의 CORE)상권’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전북 정읍은 지역의 정을 나누고 문화를 즐기는 상권을 테마로 떡 만들기, 전통주 등 체험프로그램, 지역기업과 상생협력을 통한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충북 보은은 대추순대전골, 대추디저트 등 지역 특화음식 개발·보급 및 푸드거리 조성 등을 통해 자체브랜드와 특화자원의 시너지를 극대화한다. 또 속리산 관광객과 야구, 펜싱 등 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