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2.2℃
  • 구름많음서울 22.0℃
  • 흐림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2.7℃
  • 구름많음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6.0℃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6.1℃
  • 구름많음강화 21.8℃
  • 흐림보은 21.7℃
  • 구름많음금산 22.7℃
  • 흐림강진군 25.2℃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조금거제 23.9℃
기상청 제공

사회

통진읍, 개학기를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 실시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환경을 조성하고자 유흥시설 점검 및 청소년보호 캠페인을 진행

[김포/김국현기자] 통진읍 행정복지센터(읍장 조재국)는 지난 20일 개학기를 맞아 통진읍 청소년지도위원 및 통진읍장을 비롯한 행정복지센터의 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여한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을 실시하였다.

이번 유해환경 개선활동은 등교수업에 따른 청소년 유해업소·물건 등에 대한 접촉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고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환경을 조성하고자 유흥시설 점검 및 청소년보호 캠페인을 진행했다.

통진읍의 청소년 유해업소를 중심으로 방문하여 청소년 보호 관련 팸플릿을 배부하고 19세미만 청소년들에게 술담배를 판매금지한다는 스티커를 부착했다.

ㅅ호프점주 이OO씨는 “요즘도 청소년 출입시키는 술집이 있냐며 관련 팸플릿 놓고 가시면 손님들께 홍보해드리겠다.”라며 청소년 보호 의지를 불태웠다.

조재국 통진읍장은 "청소년지도위원분들께 청소년들이 건강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애써주심에 항상 감사드린다"며“청소년 보호의식 확산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종합뉴스

더보기
대학 정원 규제 등 개선 나선다…민간 중심 협의회 출범
[한국방송/김주창기자] 교육부는 대학의 자율적 발전을 지원하는 대학 규제 개혁을 추진하기 위해 ‘대학규제개선협의회’를 구성, 매월 1회 정례회의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윤석열 정부는 국정과제 ‘더 큰 대학 자율로 역동적 혁신 허브 구축’을 통해 대학규제 개선을 위한 추진체계 마련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에 교육부는 민간 위원 중심으로 대학규제개선협의회를 구성·운영해 대학규제 개선과제를 안정적·지속적으로 발굴·논의할 계획이다. 대학규제개선협의회는 위원장을 포함한 17명의 민간 위원과 1명의 정부 위원(고등교육정책실장)으로 구성된다. 국민과 현장의 눈높이에 맞는 논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산업계, 지방자치단체, 국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추천받은 전문가도 참여했다. 교육부는 일반적인 자문위원회나 전문가 협의회와 달리 대학규제개선협의회의 결정 사항을 체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교육부 고등교육 정책 연구소를 통해 실무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또 장기적으로는 대학규제개선협의회 설치·운영의 법적 근거를 마련해 뒷받침할 계획이다. 대학규제개선협의회에서는 4대 요건이나 대학 통폐합 기준, 정원 규제 등 그동안 대학의 자율 혁신에 걸림돌이 됐던 핵심 규제와 덩어리 규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