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맑음동두천 13.9℃
  • 맑음강릉 22.4℃
  • 맑음서울 18.5℃
  • 맑음대전 16.0℃
  • 맑음대구 17.7℃
  • 박무울산 18.1℃
  • 구름조금광주 19.6℃
  • 맑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4.4℃
  • 맑음제주 19.6℃
  • 구름조금강화 12.7℃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5.4℃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사회

8월 4일부터 2022년 경상남도 소상공인 실태조사 실시

- 전문조사요원을 통한 도내 소상공인 사업체 대면조사 실시,
- 소상공인 사업체 현황, 경영애로사항, 업종별 매출액 증감 및 고용,
- 실태조사 결과 분석해 2023년 소상공인 지원정책 기초자료로 활용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도내 소상공인 사업체를 대상으로 2022년 경남 소상공인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소상공인의 사업체 현황 및 애로사항을 파악하여 향후 소상공인 지원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다.

 

설문조사는 전문 연구기관인 경남연구원에서 하며, 전문조사요원을 통해 도내 2,000개 소상공인 사업체를 방문하여 대면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조사대상은 2020년 경제총조사 결과(20227월 통계청 결과발표) 제조업과 서비스업 등을 영위하면서 매출액 및 상시근로자수가 소상공인 기준에 해당하는 사업체다.

 

대면조사는 84일부터 한 달간 실시하며, 사업체 현장 조사 방문 전 손소독 실시, 마스크 착용 등 조사 시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실시한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진행할 예정이며, 필요에 따라 전화조사도 실시할 수 있다.

 

조사항목은 소상공인 사업체 일반현황 경영현황 창업현황 폐업관련 기타 경영애로사항 등 총 27개 항목이며, 항목선정은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 ()경상남도경제진흥원 등 소상공인 유관기관과의 간담회를 통해 소상공인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였다.

세부

조사

항목

(27)

 

 

 

 

 

 

 

 

 

종사자 현황

창업형태

현 사업체 직전 종사자 직위

창업 횟수, 직전 사업체 현황

사업장 이전 경험 및 사유

영업시간

고객 결제방법 및 비율

사업장 소유 형태

사업체 운영 관련 활동

 

 

 

 

 

 

 

 

 

소상공인 관련 단체 가입 여부

대출 유무 및 이용현황

디지털 플랫폼 이용 여부

전자상거래 매출실적 및 비율

창업 동기

창업 준비 기간

창업 준비 활동

창업 애로사항

창업 소요비용 및 본인부담금액

 

 

 

 

 

 

 

 

 

지역사랑상품권 가맹점 여부

폐업 고려 여부 및 향후계획

매출액

영업비용

비용측면 경영 애로사항

시장환경 측면 경영 애로사항

노란 우산 공제 가입여부

경남 정책 중 도움이 되는 정책
경영안정화를 위한 정책 제안

조사된 모든 내용은 통계법 제33(비밀의 보장)에 의해 비밀이 철저히 보장되며, 자료

작성 외의 목적으로는 절대 사용되지 않음.

 

경남도는 2022년 소상공인 실태조사 실시와 관련하여, “소상공인이 체감하는 경영환경 변화, 경영애로사항 등 소상공인의 실태파악을 위해서는 정확한 조사작성이 꼭 필요하므로 사업체의 적극적인 참여와 응답을 부탁드린다,

 

소상공인 실태조사 결과 분석을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책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병극 문체부 차관, 한국 디지털 문화정책 유네스코 회원국에 소개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전병극 문화체육관광부 제1차관은 지난 28일부터 사흘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유네스코 세계문화장관회의’에 한국 정부 대표로 참석해 한국의 디지털 문화정책을 소개하고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활동을 펼쳤다. 30일 문체부에 따르면 전 차관은 29일 멕시코 대통령 가택 지구에서 열린 회의에서 첫 의제인 ‘각국의 신규 및 강화된 문화정책’ 기조 발언자로 나섰다. 한국의 디지털 문화기술 발전상과 콘텐츠, 주요 문화정책을 193개 유네스코 회원국에 공유했다. 이날 전 차관은 디지털 발전에 따른 문화 분야 주요 정책과제로 이용자의 접근성 강화와 온라인상에서의 저작권 보호 및 인공지능의 활용, 이해관계자 디지털 교육을 제시하며 우리 정부의 관련 주요 정책과 사례를 소개했다. 전 차관은 “첨단 기술이 예술적 상상력과 결합하며 탈중앙화된 공간에서 이용자들에게 더욱 큰 자유와 권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며 “대한민국은 시대적 변화가 열어주는 기회를 놓치지 않기 위해 첨단 기술을 활용한 창작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병극 문화체육관광부 제1차관이 29일(현지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 대통령 가택 지구에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