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구름조금동두천 10.5℃
  • 구름많음강릉 15.2℃
  • 맑음서울 14.4℃
  • 맑음대전 13.0℃
  • 흐림대구 16.9℃
  • 흐림울산 17.7℃
  • 맑음광주 16.4℃
  • 흐림부산 19.5℃
  • 맑음고창 12.7℃
  • 구름많음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0.2℃
  • 구름많음금산 12.6℃
  • 구름많음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사회

고촌읍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혹서기 안전관리 강화

직접 방문하여 안부를 확인하고 후원물품을 전달

[김포/김국현기자] 고촌읍 행정복지센터(읍장 이창우)는 지난 7월14일부터 7월21일까지 비닐하우스 및 컨테이너 등 주거 취약계층 14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안부를 확인하고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고촌읍은 혹서기 대비 주거취약가구 파악 및 안부 확인을 통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읍내 이장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의 협조하에 비닐하우스나 컨테이너 거주 대상자 14가구를 파악했다.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은 발굴된 14가구를 직접방문하여 안부 확인과 냉방기 운영실태, 건강상태 와 소득 등을 조사하였고, 향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구는 통합사례 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긴급지원 및 경기도 무한돌봄사업 등 다양한 공적 및 민간 서비스를 연계하여 위기가 조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컨테이너에 거주중인 한 노인은 “더운 여름에 선풍기도 없이 지내고 힘들었는데, 방문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창우 고촌읍장은 "읍내 비닐하우스나 컨테이너 등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여름을 보내는 주민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냉방용품 지원은 물론 공적 서비스 지원을 지속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고촌읍은 ‘21년 동.하절기 주거취약가구에 주거지원 신청을 도와주었고 동절기엔 방한용품 등을 지원하는 등 지속적인 안부 확인과 후원물품 연계를 제공해 온 바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1회용품 없는 섬’ 제주 만든다…업무 협약 체결
[한국방송/김명성기자] 환경부(장관 한화진)와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오영훈)는 제주도의 ‘2040 플라스틱 제로 섬’ 선언을 실천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9월 26일 오후 제주특별자치도청에서 체결했다. ‘2040 플라스틱 제로 섬’ 선언은 올해 8월 제주도에서 열린 국제 포럼에서 발표된 것으로, 1회용품 감량, 폐기물 재활용 등을 통해 2040년까지 제주도를 탈플라스틱 섬으로 만드는 것이 골자이다. 제주도는 유네스코에 등록된 한라산, 성산일출봉 등 천혜의 환경을 가진 지역으로, 국내외적으로도 많은 관광객이 찾는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한 번 쓰고 버려지는 플라스틱 1회용품 사용으로 인한 쓰레기도 이면에 자리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환경부와 협업하여 제주도를 ‘1회용품 없는 섬’으로 조성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12월 2일부터 ‘1회용컵 보증금제’를 시행하며, 원활한 제도의 이행을 위해 도내 매장 및 소비자들에 대한 지원에 상호 협조한다. 또한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영화관, 체육경기장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다회용기 보급사업을 확대한다. 환경부와 제주특별자치도는 ‘1회용품 없는 섬 제주’를 구축하고, 섬 관광지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