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7.9℃
  • 구름조금서울 20.3℃
  • 맑음대전 17.6℃
  • 맑음대구 19.6℃
  • 맑음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20.8℃
  • 맑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6.4℃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14.1℃
  • 맑음금산 14.3℃
  • 흐림강진군 17.9℃
  • 구름조금경주시 16.1℃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사회

부산시립박물관, 초등학생 대상 체험교육 <여름엔 박물관> 운영

◈ <여름엔 박물관>은 선사시대의 바위 그림에서 개항기의 사진엽서까지의 다양한 이미지 기록물을 시대를 관통해보며 살펴보고, 특정 장면을 기록하는 방법을 체험해 보는 프로그램
◈ 8.2.~7. 1일 2회(10시, 13시)씩 총 12회 운영… 신청은 7.26.~30. 회당 16명 선착순 가능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립박물관은 오는 8월 2일부터 7일까지 여름방학을 맞은 초등학생들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여름엔 박물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여름엔 박물관>은 선사시대의 바위 그림에서 개항기의 사진엽서까지의 다양한 이미지 기록물을 시대를 관통해보며 살펴보고, 특정 장면을 기록하는 방법을 체험해 보는 프로그램이다.

 

부산시립박물관은 우리 선조들이 삶의 한 장면을 여러 가지 방법을 통해 이미지화해 기록으로 남겨왔다는 점에 주목했고, ‘장면의 기록, 순간을 영원으로’를 주제로 이번 교육프로그램을 기획했다.

 

교육에서 참가자들은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쉽고 재미있게 풀어낸 시청각 강의를 통해 시대별 기록화 과정을 이해해보며 과거 사람들의 삶의 풍경에 몰입해보고, 현대를 살아가는 나의 생활과 비교해본다.

 

시청각 강의 이후에는 기록을 담고 있는 전시품의 내용과 특징을 전시실에서 관찰하고,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을 통해 나의 순간을 포착해 본다.

 

마지막으로 기억 속에 잊을 수 없는 장면 또는 박물관의 수업 광경을 그림으로 표현한 다음, 포토행거를 만들어 그림과 사진을 걸어본다. 완성한 포토행거는 집으로 가져갈 수 있어 가족의 잊을 수 없는 순간을 장식해볼 수 있다.

 

<여름엔 박물관> 수업은 오는 8월 2일부터 7일까지 1일 2회(오전 10시, 오후 1시)씩 총 12회 운영되며, 회당 16명까지 참여할 수 있다(보호자는 교육장 미입실).

 

수업은 초등학생 모든 학년에서 참여할 수 있어 편한 시간대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부산지역의 초등학생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 신청은 오는 7월 26일 오전 10시부터 7월 30일 오후 6시까지 부산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선착순으로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박물관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부산박물관 교육홍보팀(☎ 051-610-7184)으로 문의하면 된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정부, 태풍 피해 포항 ‘산업위기 선제대응지역’ 지정 검토 착수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정부가 포항시를 산업위기 선제대응지역으로 지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기 위해 관계부처 협의에 착수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기획재정부, 행정안전부, 고용노동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등 관계부처와 경북도, 포항시 등 지방자치단체가 참석한 가운데 포항시 산업위기선제대응지역 지정 관련 1차 검토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업위기선제대응지역은 예상치 못한 대·내외 충격 등으로 지역의 주된 산업의 현저한 악화가 예상되는 경우에 시·도지사의 신청에 따라 산업위기대응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지정한다. 이는 범정부 지원을 통해 해당 산업 및 지역경제에 대한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제도로 포항시에 대한 지정 신청이 첫 번째 사례이다. 정부는 태풍 힌남노로 수해를 입은 포항시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한 바 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 공장 경북도는 이 지역의 침수 피해가 중소 협력업체 등 철강 산업 업계 전반의 침체로 확산되지 않도록 집중 지원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지난 23일 포항시에 대한 산업위기선제대응지역 지정을 요청했다. 산업부에 제출한 신청서에서 경북도는 주로 포스코 협력사 등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피해기업 금융지원,

배너